• '검경수사권조정 합의문'에 대한 검색 결과 >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은 23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합의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절충안에 대해 "문 대통령은 안타까워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강 수석은 이날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예방하고 기자들과 만나 "문 대통령에게 여야 4당 합의안에 대해 특별히 보고를 드리지는 않았지...
    새해 벽두부터 검찰개혁이 또 다시 화두에 오르고 있다. 불씨를 당긴 것은 조국 민정수석이다. 조 수석은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검찰의 불가역적 변화를 위해서는 법률적 차원의 개혁이 필요합니다"라면서 "국민 여러분, 도와주십시오!"라고 호소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년 기자회견에서 검·경수사권 조정 입법을 위한 국회의 협조를 당...
    9월 정기국회 앞두고 여야 법사위원과 개별 면담 / 검·경 수사권 조정 입지 확보로 해석문무일 검찰총장이 9월 정기국회를 앞두고 여야 법사위원을 맨투맨으로 만나는 등 검·경 수사권 조정에 앞서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문 총장과 문찬석 대검 기획조정부장(검사장) 등은 지난 1일 국회 의원회관을 방문해 자유한국당 정갑윤·김도읍 의원...
    [뉴스토마토 최영지·최기철 기자]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문 발표에 대한 비판이 이어지는 가운데 향후 법정의 소송진행에는 어떤 변화가 올 것인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동안 검·경수사권 조정 문제는 검찰과 경찰의 '밥그릇 싸움'으로 치부돼 왔지만 국민의 인권과 재산권 관계를 결정 짓는 재판과 직결된다는 점에서 사안이 간단치...
    관심이 집중됐던 검경수사권 조정이 '검찰 수사지휘권 폐지', '경찰에 모든 사건에 대한 1차 수사권과 종결권 부여' 등으로 결론났다. 이에 따라 검찰과 경찰 관계는 수직, 상하에서 상호협력관계로 혁명적으로 바뀌게 됐다. 21일 오전 10시 조국 민정수석은 이러한 내용을 담은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문을 발표했다. 이어 이낙연 국무총...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