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부선 전철'에 대한 검색 결과 >
    [데일리시사닷컴]국토교통부는 경부선 급행전철 확대 운행을 위한 ‘급행화 공사’를 오는 20일 착공한다. 이번 공사는 기존의 경부선 급행전철을 추가·확대 운행하기 위해 금천구청, 군포 2개역에 대피선을 설치하는 것으로 내년 하반기에 준공할 예정이다. 급행화 사업이 완료되면 급행전철 운행횟수 증가, 환승시간 단축 등으로 경부선을 이용하는 국민들의 출·퇴근이 더욱 편해질 것으로 보인다.먼저 일반→급행 전환을 통해 하루 20회 이상 급행 운행횟수가 증가(현재 34회)해 현재 50분의 급행 운행간격...
    [뉴스토마토 신지하 기자] 국토교통부는 경부선 급행전철 확대 운행을 위한 '급행화 공사'를 이달 20일 착공한다고 19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경부선 급행전철 확대 운행을 위한 '급행화 공사'를 이달 20일 착공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서울 강남구 SRT수서역. 사진/뉴시스 이번 공사는 기존의 경부선 급행전철을 추가·확대 운행...
    서울에서 천안까지 이어지는 경부선 전철의 급행화 사업이 본격 추진됩니다.국토교통부는 경부선 급행전철 확대 운행을 위한 '급행화 공사'를 내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20일 착공에 들어간다고 19일 밝혔습니다.이번 공사는 기존 경부선 급행전철을 추가·확대하기 위해 금천구청과 군포 2개역에 254억원을 들여 대피선을 설치하는 내용입니다....
    서울에서 천안까지 경부선 구간의 급행 전철 운행을 늘리기 위한 시설 공사가 시작됩니다. 국토교통부는 내일(20일)부터 내년 하반기까지 254억 원을 투입해 금천구청과 군포역에 대피선을 설치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일반 전철이 승객을 태우고 내리는 동안 급행 전철이 역을 지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입니다. 대피선이 만들어지면, 현재 하루 34차례인 급행 전철 운행 횟수는 평균 20회 이상 늘어나고, 50분인 급행 운행 간격은 30분 수준으로 줄어듭니다. 국토부는 이와 함께 경부선과 과천·안...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