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군무원 채용'에 대한 검색 결과 >
    국방부가 3천9백여 명 규모의 올해 군무원 채용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국방부는 올해 9급과 7급 군무원 2천2백여 명을 공개경쟁채용 시험을 통해 선발하고, 경력경쟁채용으로 9급부터 4급까지 천6백여 명을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천2백 명 수준이었던 지난해 군무원 채용 인원의 3배에 달하는 규모로 원서접수는 다음 달 12일부터입니다. 강정규...
    올해 채용하는 군무원 채용 규모가 전년도 대비 확대된다는 소식에 여론이 갑론을박했다.국방부는 29일 "국방부와 육·해·공군본부는 오늘부터 '2018년 군무원 채용시험 시행계획'을 채용기관별 인터넷 누리집 등을 통해 공고한다"고 밝혔다.그에 따르면 올해 군무원 채용 규모는 1285명으로 지난해 채용한 849명보다 51% 증가했다. 무...
    올해 군무원 채용 규모가 지난해 보다 51%나 대폭 늘어났다. 29일 국방부는 "올해 군무원 채용 규모는 2017년(849명)보다 51%증가한 1285명이다"면서 "오늘부터 국방부와 육·해·공군본부가 '2018년 군무원 채용시험 시행계획'을 채용기관별 인터넷 누리집 등을 통해 공고했다"고 알렸다.군무원 채용이 증가한 것은 무자격 의...
    국방부는 청년 일자리 확보와 병력 구조 정예화를 위해 올해 하반기에 부사관과 의무 군무원 등 1,500명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채용 규모는 각 군 부사관 1,160명과 간호사, 약사 등 의무군무원 340명입니다. 국방부는 이번 채용이 청년실업 해결과 일자리 중심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추가경정예산으로 추진 중인 공공부문 일자리 충원 계획의 하나로 추진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강정규...
    국방부는 문재인 정부의 '일자리 확보' 시책에 부응하기 위해 하반기에 부사관과 의무군무원 등 1500명 채용을 검토하고 있다. 19일 국방부에 따르면 채용 규모는 각 군 부사관의 경우 육군 817명, 해군 175명, 해병대 67명, 공군 101명 등 1160명이다. 의무군무원은 간호사 133명, 간호조무사 71명, 약사 38명, 치과위생사 22명, 물리치료사 20명, 의무기록사 16명, 임상병리사 10명 등 340명이다.국방부는 "이런 채용 규모는 심각한 청년실업 문제를 해결하고 일자리 중...
    국방부가 올해 일반 군무원 채용 계획을 인터넷에 공고했습니다. 올해는 공개 경쟁 채용 시험으로 7급과 9급 673명을 뽑고 경력경쟁채용시험으로 3급부터 9급까지 176명, 장애인 구분 모집으로 86명 등 모두 849명을 채용할 계획입니다. 응시원서 접수는 다음 달 17일부터 국방부, 육군, 해군, 공군 등 채용기관별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진행됩니다. 필기시험은 오는 7월 1일 전국 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지고 필기시험 합격자는 9월 말 면접을 거쳐 11월 이후 임용됩니다. 강정규...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