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재원의원'에 대한 검색 결과 >
    지금 김재원 의원이 투표소 안에 들어가서 방해를 하고 있습니다. 안 나오는군요. 그래서 조금 더뎌지고 있는 상황이에요. 조금 전에 김재원 의원이 벌떡 일어났는데 카메라 앞을 지났는데 한국당 위원들이 왜 일어나지 했는데 아마 무기명 투표소 안에 들어가서 있는 것으로 지금 보입니다. 투표를 안 하고 나가는 게 아니라 아예 투표소 안에 ...
    이른바 화이트리스트(박근혜 정부시절 불법 보수단체 지원목록) 의혹과 관련해 진 김기춘(사진 왼쪽) 전 청와대 비서실장 징역 4년, 조윤선(사진 오른쪽) 전 정무수석 징역 6년, 당시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낸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에게 징역 5년형이 구형됐다. 3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8부(최병철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
    검사 출신인 자유한국당 김재원(상주·군위·의성·청송) 국회의원이 음주 뺑소니 사고를 낸 김주수 의성군수의 처벌 수위를 낮추려고 담당 검사에게 전화해 무마했다고 자랑하는 영상이 공개돼 파문이 일고 있다.21일 한 인터넷 매체가 공개한 영상 등에 따르면 김 의원은 2014년 당시 의성군수 예비후보였던 김 군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했다. 당시 그는 "2005년도에 우리 김주수 차관이 차관 그만두고 쓸쓸한 마음에 낮술 한잔하고 교통사고를 낸 적 있다. 제가 검사 출신 아니냐. 총장님 앞에서는 ...
    검사 출신인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과거 자신과 친한 김주수 의성군수가 낸 음주 뺑소니 사고를 무마하려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과거 김 의원의 발언이 논란이 된 건데요.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2005년도에 우리 김주수 차관께서 차관 그만두시고 쓸쓸한 마음에 낮술 한잔하고 교통사고 낸 적 있습니다. 제가 검사 출신 ...
    검사 출신인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음주 뺑소니 사고를 낸 김주수 의성군수의 처벌 수위를 낮추려고, 담당 검사에게 압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한 인터넷 매체가 공개한 영상을 보면, 김 의원은 지난 2014년, 당시 의성군수 예비후보였던 김 군수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김 의원은 "지난 2005년 김 후보가 차관을 그만두고 낮술을 마셨다가 교통사고를 냈는데, 검사 출신인 자신이 담당 검사에게 전화를 걸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담당 검사가 안동 ...
    검사 출신인 자유한국당 김재원(상주·군위·의성·청송·사진) 국회의원이 '음주 뺑소니' 사고를 낸 김주수 의성군수의 처벌 수위를 낮추기 위해 담당 검사에게 압력을 행사했다고 자랑하는 영상이 공개돼 파문이 커지고 있다.21일 한 인터넷 매체가 공개한 영상 등에 따르면 김 의원은 2014년 당시 의성군수 예비후보였던 김 군수 선거사무소 ...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검찰에 외압을 행사해 처벌 수위를 낮췄다고 발언한 동영상이 공개됐다.19일 유튜브 '신문고뉴스'를 통해 김재원 의원이 2014년 3월 김주수 경북 의성군수 당선자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해 격려사를 하는 모습이 올라왔다.해당 영상 속에서 김재원 의원은 "2005년도에 이제 우리 김주수 (농림부) 차관께서 ...
    박근혜 정부의 정무수석으로 재임할 당시 국가정보원에서 불법 여론조사 비용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재판에서 무죄를 주장했습니다. 김 의원의 변호인은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판준비기일에서 공소사실 전부를 부인했습니다. 이어 현기환 전 정무수석 후임으로 근무하기 이전인 2016년 4월에 여론조사를 시행했다며 김 의원은 깊이 관여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김 의원은 2016년 4·13 총선을 앞두고 청와대가 실시한 '진박 감정용' 불법 여론조사 과정에서 국정원으로...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검찰이 박근혜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상납받은 혐의를 받는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을 27일 다시 조사 중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 양석조)는 이날 김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11월27일 김 의원을 불러 조사했다. 김 의원은 청와대가 2016년 ...
    박근혜 정부에서 청와대가 국정원 자금을 동원해 이른바 '진박' 감별 여론조사를 하는 데 관여한 혐의를 받는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두 번째로 검찰에 소환됐습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오늘 오전 9시쯤 김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의원은 지난 2016년 4·13 총선을 앞두고 청와대에서 국정원 특수활동비 5억 원으로 대구·경북지역 당시 여당 후보군 선정을 위한 여론조사를 하는 데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의원은 앞서 지난해 11월 27일 1차 소환 조사 ...
    검찰이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통해 이른바 ‘진박 감별’ 여론조사를 하는데 관여한 혐의로 김재원(사진) 자유한국당 의원을 소환했다.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검사 양석조)는 2일 오전 김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렀다. 지난해 11월 1차 소환에 이은 두번째 소환이다.검찰에 따르면 김 의원은 지난해 4·13 총선을 앞두고 청와대에서...
    검찰이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로 일명 '진박(진실한 친박) 감별' 여론조사를 실시하는데 관여한 의혹을 받는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을 27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검찰 소환은 김재원 의원의 요청으로 비공개로 이뤄졌다.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양석조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박근혜 정부에서 현기환 전 청와대 ...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원 특활비가 청와대의 여론조사 비용으로 쓰였다는 의혹과 관련해 당시 정무수석이었던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검찰에 나와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특활비 의혹과 관련해 내일(28일) 소환 예정이던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은 조사에 응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박근혜 정부 시절 정무수...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원 특활비가 청와대의 여론조사 비용으로 쓰였다는 의혹과 관련해 당시 정무수석이었던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검찰에 나와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특활비 의혹과 관련해 내일(28일) 소환 예정이던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은 조사에 응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박근혜 정부 시절 정무수...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검찰이 박근혜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상납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을 27일 조사 중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 양석조)는 김 의원이 이날 오전 출석해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청와대가 지난해 4·13 총선 전 경선 등과 관련한 다수의 여론조사...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국정원 뇌물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 양석조)는 27일 "김 의원이 오늘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 의원은 청와대가 지난해 4.13총선을 앞두고 1~2월 대구·경북...
    국가정보원 자금으로 이른바 '진박(진실한 친박) 감별' 여론조사를 하는 데 관여한 의혹에 따라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27일 검찰 소환조사를 받았다.같은당 최경환 의원은 '오는 28일 오전 10시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라'는 검찰 소환 요구에 불응하겠다는 뜻을 이날 오전 변호인을 통해 검찰에 전달했다.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양석조 ...
    박근혜 정부 시절 청와대가 국정원 특활비로 총선에 대비한 여론조사를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당시 정무수석이었던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검찰에 나와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오늘 오전부터 김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의원은 지난해 청와대 정무수석 재직 시절 총선을 앞두고 진행된 이른바 '진...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 오전 검찰 출석 ’친박’ 김재원 의원 피의자 신분 조사 중 "국정원 자금 5억 원을 경선에 사용 혐의" ▶ 잠시 후에 이어집니다.
    경북 청송군이 지역 국회의원인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의 명의로 명절 선물을 보냈다가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선물값만 천만 원이 넘는데 김 의원은 이 같은 내용을 전혀 몰랐다고 부인했습니다. 허성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설을 앞둔 지난 2013년 2월. 10kg짜리 사과 백여 상자가 당시 새누리당 김재원 의원 명의로 김 의원의 지인...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