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종필'에 대한 검색 결과 >
    단국대병원(병원장 조종태) 정형외과 김종필(47)교수가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열린 ‘대한수부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Annual International Meeting of Korean Society for Surgery of the Hand)에서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단국대병원에 따르면 김 교수는 ‘방아쇠 무지의 A1 활차 절...
    전·현직 고위 법관들을 연일 소환하며 '사법농단' 수사를 이어가고 있는 검찰이 현직 고등법원 부장판사와 전직 청와대 법무비서관을 소환했습니다. 두 사람 모두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법원행정처가 재판에 개입하는 데 관여한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김평정 기자입니다. 검찰이 차관급인 신광렬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를 소환했습니다. 신 부장판사...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오늘 현직 고위법관과 전직 청와대 비서관을 소환했습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오늘 신광렬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와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을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신 부장판사는 지난 2016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재직하면서 최유정 변호사의 전관 로비 사건 수사기록을 법원행정처에 전달하고 영장심사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신 부장판사는 검찰에 출석하면서 영장 기록을 빼돌린 의혹에 대해 묻는 취재진의 질문...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현직 법관과 전직 청와대 비서관을 각각 소환합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신광렬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와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에게 오늘 오전 출석하라고 통보했습니다. 신 부장판사는 지난 2016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재직하면서 최유정 변호사의 전관 로비 사건 수사기록을 법원행정처에 전달하고 영장심사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김 전 비서관은 박근혜 정부 시절인 지난 2014년 법원행정처가 대필한 전교조 법...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현직 법관과 전직 청와대 비서관을 각각 소환합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신광렬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와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에게 내일(19일) 오전 출석하라고 통보했습니다. 신 부장판사는 지난 2016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재직하면서 최유정 변호사의 전관 로비 사건 수사기록을 법원행정처에 전달하고 영장심사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김 전 비서관은 박근혜 정부 시절인 지난 2014년 법원행정처가 대필한 ...
    정부가 고(故)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에게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추서하는 안건을 국무회의에서 사후의결했으나 어떤 이유로 훈장을 추서했는지 적은 '공적조서'는 비공개했다.국무조정실(총리실)이 자유한국당 심재철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 등에 따르면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난 6월 25일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김종필 전 총리 측...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과 현직 부장판사 2명의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검찰은 김종필 전 비서관의 변호사 사무실에서 업무일지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습니다. 검찰은 김 전 비서관이 2014년에 법원행정처가 대필한 전교조 법외노조 소송의 재항고 이유서가 청와대 민정수석실과 고용노동부를 거쳐 대법원에 제출되는 과정에 관여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검찰은 창원지법 박 모 부장판사의 사무실과 대전지법 방 모 부장판사가 ...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의 변호사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김 전 비서관은 2014년 1월부터 1년간 법무비서관을 지내면서 당시 법원행정처가 전교조 법외노조 소송의 재항고 이유서를 대필하는 데 관여한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법원행정처가 작성한 재항고 이유서가 청와대 민정수석실을 거쳐 고용노동부로 전달돼 대법원에 제출되는 과정에 김 전 비서관이 관여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검찰은 지난달 말에도 김 전 비서관에 대한 압수수색 ...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사법농단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전국교직원노동조합 법외노조 소송 재판 개입과 관련해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수사팀(팀장 한동훈 3차장검사)은 14일 오전 "김 전 비서관의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에 있는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현재 김 전 비서관의 ...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수사팀(팀장 한동훈 3차장검사)는 14일 김종필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현 변호사)의 사무실을 전격 압수수색했다.김 전 비서관은 박근혜정부 때인 2014년 1월부터 이듬해 1월까지 청와대에서 근무하면서 전국교직원노동조합 법외노조 소송에 법원행정처가 개입할 수 있도록 연결고리 역할을 한 의혹을 받고 있다. 법원행정처가 고용노동부의 재항고 이유서를 대필해 청와대에 건넨 과정에 김 전 비서관이 관여했다는 것이 검찰 판단이다...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지난달 말 SK텔레콤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 사용자들이 고 김종필 전 총리와 월드컵 관련 내용을 가장 많이 검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SK텔레콤의 소셜 분석 서비스 플랫폼 '스마트 인사이트'에 따르면 6월 넷째주(22~28일) 기준 누구를 통한 급상승 '백과 키워드'에서 김 전 총리가 1위로 집계됐다. 백과 키워드는 음악·감성대화·오디오북 등을 제외한 정보 검색을 위해 사용자들이 음성으로 입력한 키워드를 말한다. 김 전 총리가 지난달 23일 별세하면...
    -작고 김 전 총리의 역정과 죽음 패기 있게 벌인 ‘정군(整軍) 운동’에 실패하고 강제로 군복을 벗어야 했다. 집에 돌아와 엉엉 소리 내 울었다. 아내는 하염없이 우는 그의 등을 토닥였다. 1961년 2월15일, 서른 다섯의 그는 결심했다. 정군이 아니라 ‘혁명’을 해야 할 때라고.그는 사흘 뒤 서울 청파동 집에서 육사 동기생들과 ...
    가족묘원내 자식 서열 묘역에 반려견 유골 안장고(故)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와 고(故) 박영옥 여사 부부의 각별한 반려견 사랑이 새삼 화제다. 지난 23일 타계해 영면한 김 전 총리의 가족묘원에 김 전 총리부부와 15년간 함께 했던 반려견 ‘바니의 묘’가 확인됐다. 충남 부여군 외산면 반교리에 위치한 김 전 총리의 가족묘원은 최...
    두보는 “사나이는 관 뚜껑 덮고서야 일이 비로소 결정된다”고 말했다. 이 말은 원래 유배생활을 하며 실의에 빠진 친구의 아들에게 떨쳐 일어나 권토중래하라고 격려하는 의미로 썼다. 하지만 필자는 이 말을 ‘한 사람의 인생에 대한 평가는 그 사람이 죽은 뒤에야 비로소 가능하다’는 뜻으로 해석한다. 긍정적이든 부정적이든 ‘역사적 인물’인...
    김종필 前국무총리 영결식에서 나카소네 야스히로 前일본 총리의 아들 나카소네 히로부미 참의원이 조사를 하고 있다.7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 아산병원에서 열린 김종필 前국무총리의 영결식에서 유해가 장지를 향해 운구 되고 있다.서상배 선임기자...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고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영결식이 엄수되고 있다.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영결식이 엄수된 가운데 고인의 영정이 운구차량으로 향하고 있다.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영결식이 열리고 있습니다. 앞서 이한동 장례위원장의 조사를 시작으로 지금은 스님들의 염불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성문스님의 염불이 진행이 되고 있는데요. 앞서 6시 반에 빈소에서 발인제가 열렸고 7시부터 이곳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1층에서 영결식이 거행되고 있습니다. 지금은 종교 의식이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
    향년 92세 일기로 별세한 고(故)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의 발인이 27일 진행된다. 장례는 생전 고인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간소하게 치러진다. 발인 후 화장되면 고 박영옥 여사가 묻혀 있는 충남 부여의 가족묘에 함께 안장된다.'상주'를 자처한 정진석 자유한국당 의원은 전날 빈소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내일(27일) 마지막날이...
    김진호 재향군인회 회장과 관계자들이 26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