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량진'에 대한 검색 결과 >
    노량진 수산물 시장의 경매가 지난 5일 이후 1주일 만에 평상시 물량에 육박해 정상화됐습니다. 노량진수산시장 경매물량은 수협이 지난 5일 구시장에 대해 단전 단수 조치를 하자 상인들과 민주노점상연합회 회원들이 경매를 방해해 평상시보다 40여t이나 ...
    노량진시장 상인들, 서울시청서 연좌농성 돌입노량진 신축 수산시장으로 이전에 반대하며 옛 시장에 남아 영업해온 상인들이 13일 서울시청 1층 로비에 모여 연좌 농성에...
    수협은 오늘 노량진수산시장 현대화 사업을 두고 신시장 입주신청서를 낸 상점 127곳 중 16곳이 이전을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수협은 이전을 결정한 상인의 입주 절차가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전담 인력 20여 명과 지게차를 동원해 이전작업을 지원하기로 ...
    노량진 수산시장 이전에 반대하며 옛 시장에 남아 영업을 이어온 상인 30여 명이 오늘(12일) 오전부터 서울시청에서 농성을 시작했습니다. 이들은 앞서 수협이 옛 상가에 공급되는 물과 전기를 끊은 데 대해 서울시가 나서 행정조치를 해야 한다고 요구했...
    "끝까지 남고 죽기 아니면 살기로 싸우겠다. 수협 측 협박에 흔들려서는 안 된다."옛 서울 노량진 수산상인들과 수협중앙회간에 벌어지고 있는 노량진 수산시장의 갈등이 점...
    현대화된 신시장으로의 이전을 놓고 3년간 갈등을 빚어온 옛 노량진수산시장 상인들과 수협 간의 분규가 일단락됐습니다. 그러나 신시장으로 이전을 신청한 상인이 절반 정도에...
    현대화된 시장으로의 이전을 놓고 3년간 갈등을 빚어온 옛 노량진수산시장 상인들과 수협 간의 마찰이 일단락됐습니다. 수협은 오늘(9일) 오후 현재 구 시장에 잔류했던 258개의 상점 가운데 127곳이 신시장으로의 이전을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수협은...
    노량진수산시장 철거를 두고 수협과 구 시장 상인들이 대치하는 가운데 어제 오후 기준 새 시장 입주를 신청한 구 시장 잔류 상점이 150곳에 이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수협은 오늘 브리핑에서 어젯밤 기준 구 시장 잔류 상점 281곳 가운데 과반인...
    [뉴스토마토 최영지 기자] 구 노량진수산시장 상인들이 수협의 시장 철거를 앞두고 인권침해를 주장하며 유엔 인권이사회에 진정을 제기하겠다고 밝혔다. 9일 노량진수산시장 ...
    수협중앙회의 노량진 구시장에 대한 단전·단수 조치 3일째. 상인들의 표정엔 피곤함이 역력하다. 구시장은 낮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어둠이 내려 앉았다. 천장의 전등은 꺼져...
    옛 서울 노량진시장 전역에 단전·단수 조치가 내려지면서 구시장 상인들과 수협 간 대치가 7일 궂은 날씨에도 이어졌다. 수협은 4차례 명도집행을 시도했지만 무산되자 사전...
    사흘째 물과 전기가 끊긴 구(舊) 노량진 수산시장의 상인들이 "수협 직원들로부터 집단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단전·단수 중단을 7일 촉구했다.수협은 이에 대해 억지 ...
    "해도 해도 너무 한 것 아냐! 다 죽는 것 보고 싶은 거야?"수협은 지난 5일 오전 9시쯤 구 시장 전역에 물과 전기 공급을 차단했다. 명도집행이 4차례 무산되자 수...
    노량진수산시장 충돌 안팎구(舊) 노량진시장 전역에 단전·단수 조치가 내려지면서 구시장 상인들과 수협 간 충돌이 일어났다. 수협은 5일 오전 9시쯤 구 시장 전역에 ...
    이주 문제를 놓고 갈등을 빚고 있는 구(舊) 노량진수산시장이 수협과 구시장 상인들간의 끝모를 대치로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법원의 네번째 강제집행이 무산된 이후 수협...
    노량진 수산시장 전역에 단전 단수 조치가 내려진 가운데 6일 오전 구 노량진 수상시장 몇 가게들이 촛불로 불을 밝힌채 영업을 하고있다. 서상배 선임기자
    현대화 사업을 놓고 갈등이 이어지고 있는 노량진 옛 수산시장 건물의 수도와 전기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수협 측이 신시장 이전을 압박하며 최후통첩을 보낸 셈인데, 남아 ...
    노량진시장 단전·단수… 수협 “명도집행으론 정상화 못해” / 상인 “사전고지 했어도 범법행위” / 물고기 떼죽음 피해 커 강력 반발"물고기 살려내라." "불법점유 ...
    노량진 옛 수산시장에서 장사하던 상인들이 수협 측의 단전, 단수 조치에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노량진수산시장 비상대책연합회 측은 이번 조치가 일방적인 통보로 이뤄졌다며, 수협이 상인들의 생존권을 위협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법원 허가 없이 단전...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의 갈등이 점입가경이다. 시장 현대화 사업 이후 신축 건물 입주를 둘러싸고 기존 상인들과 수협이 끝없는 대립각을 세우고 있다.23일 오전 8시쯤, ...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