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눈이 부시게'에 대한 검색 결과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인터뷰 ①에 이어) 배우 남주혁에게 ‘눈이 부시게’는 ‘행운의 작품’이다. 힐링이 된 현장도, 따뜻한 이야기도, 선배들과의 연기 호흡까지 어느때보다 의미있는 순간들이었다. 지난 19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는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잃어버린 여자와 누구보다 찬란한 순간을 스...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남주혁에게 ‘눈이 부시게’는 ‘행운의 작품’이다. 힐링이 된 현장도, 따뜻한 이야기도, 선배들과의 연기 호흡까지 어느때보다 의미있는 순간들이었다. 지난 19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는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잃어버린 여자와 누구보다 찬란한 순간을 스스로 내던지고 무기력한...
    JTBC 월화극 ‘눈이 부시게’ 12부작이라는 짧은 방영기간을 마치고 지난 19일 끝이 났다. 대배우 김혜자(사진)와 요즘 가장 핫한 여배우인 한지민(아래 사진)의 만남으로 방영 전부터 시선을 끌었고, 방송이 시작되면서부터 뛰어난 영상미와 가슴 저미는 이야기 전개로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공감을 끌어낸 드라마라는 칭찬이 끊이지 ...
    단순한 시간 이탈 로맨스로 예상됐던 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는 개인의 노년뿐만 아니라 우리네 역사까지 담고 있었다. 19일 최종회로 막을 내린 '눈이 부시게'는 모든 순간이 눈부셨던 혜자(김혜자)의 뒤엉킨 기억이 맞춰지는 결말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극 초반, 시청자들은 25살 혜자가 '타임워프'라는 설정 하에 70대 노인으...
    배우 송상은이 가슴 벅찬 ‘눈이 부시게’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19일 종영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송상은은 변변한 직업 없이 10년째 가수 연습생 생활을 이어오고 있는 윤상은 역을 맡아 발랄함에 짠내를 한 스푼 더한 열연으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송상은은 다수의 뮤지컬에서 연기력을 다진 실력파 신예다....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남주혁도 마지막까지 눈이 부셨다. 준하는 시청자들의 마음 한구석을 파고들어 큰 여운을 남겼다. 남주혁은 19일 막을 내린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는 혜자의 기억 속 영원한 청춘으로 남아있는 준하를 연기해 호평받았다. 준하는 완벽한 스펙의 '엄친아' 같은 이미지로 처...
    배우 남주혁도 마지막까지 눈이 부셨다. 준하는 시청자들의 마음 한구석을 파고들어 큰 여운을 남겼다. 남주혁은 지난 19일 막을 내린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는 혜자의 기억 속 영원한 청춘으로 남아있는 준하를 연기해 호평받았다. 준하는 완벽한 스펙의 '엄친아' 같은 이미지로 처음 등장했으나 실상은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눈이 부시게’가 혜자의 인생을 완성하며 시간을 초월한 감동과 위로를 전했다. 오래도록 곱씹을 아름다운 엔딩이자, 마지막까지 완벽한 인생 명작이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12회에서 기억의 마지막 조각이 맞춰지며 혜자(김혜자)의 가장 행복했던 시간을 그렸다. “어느 하루도...
    "내 삶은 때론 불행했고 때론 행복했습니다. 삶이 한낱 꿈에 불과하다지만 그래도 살아서 좋았습니다. 새벽에 쨍한 차가운 공기, 꽃이 피기 전 부는 달큰한 바람, 해 질 무렵 우러나는 노을의 냄새, 어느 하루 눈부시지 않은 날이 없었습니다. 지금 삶이 힘든 당신, 이 세상에 태어난 이상 당신은 이 모든 걸 매일 누릴 자격이 있습니다....
    눈이 부시게’가 혜자의 인생을 완성하며 시간을 초월한 감동과 위로를 전했다. 오래도록 곱씹을 아름다운 엔딩이자, 마지막까지 완벽한 인생 명작을 남겼다. 최종회 시청률 역시 12%를 돌파하며 월화극 1위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12회에서 기억의 마지막 조각이 맞춰지며 혜자(김혜...
    드라마 '눈이 부시게'가 지상파 채널을 포함해 월화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2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는 전날 오후 9시 30분 방송된 JTBC '눈이 부시게'(극본 이남규·김수진, 연출 김석윤)가 시청률 9.73%(이하 전국·유료 플랫폼 가구 기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전날 최종회에서 혜자를 찾으러...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눈이 부시게’가 혜자의 인생을 완성하며 시간을 초월한 감동과 위로를 전했다. 오래도록 곱씹을 아름다운 엔딩이자, 마지막까지 완벽한 인생 명작을 남겼다. 최종회 시청률 역시 12%를 돌파하며 월화극 1위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19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12회에서 기억의 마지막 조각...
    배우 이정은이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의 마음 따뜻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눈이 부신 미소와 함께 시청자들과 동료 배우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 것. 20일 오전 이정은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는 이정은의 ‘눈이 부시게’ 마지막 촬영 비하인드 컷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이정은은 극의 제목을 연상시키는 표정...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드라마 '눈이 부시게'가 안방극장에 아름다운 엔딩을 선물할 예정이다.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극본 이남규·김수진, 연출 김석윤)는 오늘(19일) 대망의 최종회를 맞는다. 이에 앞서 드라마 제작진은 그 마지막 이야기를 전할 세 개의 장면을 공개했다.지난 11회에서는 혜자의 과거와 현재를 잇는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혜자(김혜자, 한지민), 상은(송상은)의 모태 절친이자 혜자의 오빠인 영수(손호준)와 쌈 & 썸 케미를 선보이며 ‘멋쁨 대명사’ 현주로 자리 잡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김가은이 ‘현주’다운 특별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극 중 김가은은 본인만의 매력으로 걸크러쉬...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혜자의 뒤엉킨 기억 조각이 눈이 부시게 아름답고 애틋한 한 사람의 일생을 조명했다. 18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11회는 전국 기준 8.5%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수도권 기준 10.7%(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지상파를 포함한 동시간대 1위를 지키며 월화극 최강자...
    혜자의 뒤엉킨 기억 조각이 맞춰졌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극본 이남규 김수진, 연출 김석윤)에서는 알츠하이머에 걸린 혜자(김혜자)의 뒤엉킨 기억들이 하나의 그림을 맞춰나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혜자(한지민)와 준하(남주혁)의 진짜 이야기는 눈이 부셨다. 혜자가 자해하려던 준하를 말리면서 두 사람은 ...
    배우 남주혁이 완벽한 남자친구이자 연인으로 '여심'을 강타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11회에서는 준하(남주혁)와 젊은 혜자(한지만)의 과거 이야기가 공개돼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전했다. 준하는 첫 데이트에서 보행위반 탓 단속된 혜자와 같이 있기 위해 경찰이 보는 앞에서 길을 건너다 잡히고 말...
    “저도 여러분처럼 영수 덕분에 원없이 웃고 즐거웠습니다.”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가 19일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가운데 배우 손호준이 소감을 전했다. 손호준은 극중 혜자(김혜자/한지민 분)의 오빠이자, 어디로 튈지 모르는 1인 콘텐츠 크리에이터 김영수를 연기했다. 그는 방송을 안할 때면 자신을 짝사랑한 현주(김가은 분)...
    가수 윤복희(사진 오른쪽)가 18일 JTBC 월화극 ‘눈이 부시게’에 깜짝 출연했다. 윤복희는 극중 윤상은(송상은 분)의 노년기를 연기했다. 윤상은은 젊은 시절 역술가에게 “이름을 ’복희’로 바꿔야 한다”는 말을 들었다. 그 결과 가수 지망생이었던 윤상은이 ‘윤복희’로 이름을 바꾸고 가수로 인기를 끌었다. 윤복희는 이날 방송에서 김...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