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왕곡마을'에 대한 검색 결과 >
    국가중요민속자료 제235호로 지정된 고성 왕곡마을 주민들의 생활편의를 개선하고 단계별 정비계획을 논의하기 위한 지역주민 워크숍이 지난 8월 30일 오전 10시 마을회관...
    도내에서 활동하는 9개 문화단체가 십시일반 힘을 모아 배우와 스태프가 제작에 참여한 ‘창작집단 쵸크 24’의 ‘하늘과 바람과 별과 劇’이 강원문화재단 지원으로 6월 1...
    왕곡마을 청년회는 마을 발전을 위해 두백산 등산로를 일부 조정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정상 부근에 군부대 통신망이 있어 불편하니 노선을 변경해, 바다와 마을...
    지난 22일 죽왕면 오봉1리 왕곡마을에 사는 최무송씨 농가에서 모판에 볍씨를 심는 ‘볍씨파종’ 작업이 진행됐다. 이 볍씨들이 20~25일 후 ‘모’로 자라면 모를 논에...
    국가중요민속자료 제235호로 지정된 고성왕곡마을에서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열린 ‘제14회 고성왕곡마을 전통 민속체험 축제’가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많은 방문 속...
    국가중요민속자료 제235호로 지정된 고성왕곡마을 및 송지호 일원에서 10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 동안 제14회「고성전통마을전통 민속체험 축제」가 개최된다. (사)왕곡마을보존회가 주최‧주관하고 고성군이 후원하는 이번 왕곡마을 전통 민속체험축제는...
    지난 5월부터 10월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왕곡마을 전통가옥 숙박체험객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생생문화재’가 열리고 있다. 고성군이 주최하고 여민이 주관하는 생생문화재는 ...
    국가중요민속자료 제235호인 고성왕곡마을의 보존과 민속체험축제 활성화에 기여해온 최종복 왕곡마을보존회 사무국장(사진)이 지난달 19일 별세했다. 향년 57세. 고인의 ...
    ‘옛것 그대로 시간이 멈춘 곳’ 왕곡마을의 저녁 무렵, 홀로 생활하는 한 어르신이 햇볕에 말리던 고추를 거둬들이고 있다. 8월 31일 왕곡마을에서. 장공순 기자
    문화예술감성단체 ‘여민’은 지난해 문화재청의 지원을 받아 추진한 ‘왕곡마을로 떠나는 생생(生生)시간여행’ 사업이 2015년 집중육성형으로 재선정돼 올해도 5월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본격 운영된다고 밝혔다.1년간 한시적으로 운영...
    강원문화재단 영상지원팀은 지난 3월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고성군에 위치한 국내 유일의 북방식 한옥 마을인 왕곡마을에서 영화(이준익 감독/제작 루스이소니도스)를 촬영했다. 영화는 재단 영상지원팀에서 추진하는 2015 강원 로케이션 인센티브 지...
    세계적인 언론 매체인 미국 NBC 방송 제작팀이 지난 12일 죽왕면 왕곡마을에서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으로 등재된 한국의 ‘김장문화’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을 녹화했다.이번...
    ‘옛 것 그래도 시간이 멈춘 곳’ 왕곡마을이 문화재청이 추진하고 있는 ‘생생문화재사업’ 공모에 선정돼 5월부터 11월까지 다양한 문화체험과 공연을 진행한다.이번 기획은...
    “따스한 가을 햇살 아래 ‘옛 것 그대로 시간이 멈춘 곳’ 왕곡마을에서 가족들과 함께 다양한 민속체험을 하며 조상들의 생활방식을 더듬어보는 뜻 깊은 시간 가지세요.”오...
    토요일 오후는 ‘옛 것 그대로 시간이 멈춘 곳’ 왕곡마을에서 가족과 함께 다양한 민속체험을 하며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고성군과 왕곡마을보존회는 북방식 전통한옥과 초가집...
    본격적인 농사철을 맞아 고성지역 농업인들이 논과 밭에서 땀흘려 일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5일 죽왕면 오봉리 왕곡마을에서 함형래씨(55세) 가족이 모내기를 하는 모습...
    ▷지난해 추진했던 사업 중 가장 아쉬웠던 사업과 가장 시급한 사업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요.- 가장 아쉬운 사업은 봉수대 래프팅 활성화 사업입니다. 작년부터 요트, 카...
    왕곡마을만이 가진 고유의 역사·문화적 환경을 바탕으로 옛 모습을 재현하고, 보전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한 ‘제10회 고성왕곡마을 전통 민속체험축제’가 오는 11월 3일...
    고성군은 지난 20일 오전 10시 군수 집무실에서 ‘왕곡마을 10개년 종합정비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이어 오후 2시에는 죽왕면 오봉리 왕곡마을에...
    왕곡은 “왕이 사는 골짜기”왕곡마을 지명변천사 … 王谷 → 旺谷 → 五峯왕곡마을은 1631년에만 해도 ‘왕이 사는 골짜기’라는 의미의 왕곡(王谷)으로 불리다, 1884...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