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질'에 대한 검색 결과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 FC의 핵심 선수 메수트 외질(30), 알렉상드르 라카제트(27) 피에르 오바메양(29) 등이 단체로 환각 파티를 벌인 것이 적발됐다.7일(한국시간) 영국의 일간지 '더선'은 외질, 라카제트, 오바메양 등이 영국 런던 웨스트앤드 지역의 한 클럽에서 '히피크랙'(hippy crack)이라는 향정신성 약물을...
    독일인 3명 가운데 2명은 축구 국가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한 메주트 외질에 대한 비판이 인종차별 때문이 아니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일간 아우크스부르크 알게마이네가 여론조사기관 시베이에 의뢰한 설문조사 결과, 외질에 대한 비판이 인종차별에서 비롯됐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66.6%에 달했습니다. 인종차별 때문이라는 응답은 28...
    러시아 월드컵 조별 예선에서 우리나라에 패한 독일 축구대표팀이 큰 후유증을 겪고 있습니다. 터키계 선수 메주트 외질이 독일 대표팀에서 이민자에 대한 차별을 겪었다며 대표팀 은퇴를 발표하자 메르켈 총리까지 나서는 등 파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박병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논란의 주인공은 러시아 월드컵에서 독일 대표선수로 뛰었던 터키계 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축구 대표팀 간판 메주트 외질이 인종차별 문제 등을 거론하며 대표팀 은퇴를 선언한 데 대해, 그동안 대표팀에 공헌한 것에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총리실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대변인은 취재진에게, 총리는 "외질이 대표팀을 위해 많은 일을 한 환상적인 축구 선수"라며 이같이 말하고, 외질이 대표팀을 떠나기로 한 건 존중돼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독일은 국제적인 나라이고 이민자 배경을 가진 국민을 통합하는 건 연방정부의 핵심 사안"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터키계 ...
    월드컵 前 터키 대통령 만나 논란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전 대회 우승팀 독일의 조별예선 탈락은 대회 최고 이변 중 하나로 꼽힌다. 1차전에서 멕시코에 0-1로 일격을 당한 데 이어 3차전에서는 대한민국에 0-2로 덜미를 잡히며 세 경기만 소화하고 러시아를 떠났다. 이런 부진을 두고 팀 내부 파벌문제, 인종차별 등이 원인으로 지적되...
    "터키계에 대한 인종차별과 이중잣대, 더이상 참을 수 없다."독일 축구의 핵심적인 공격형 미드필더 메수트 외질(30·아스널)이 독일 대표팀 은퇴를 공식 선언했다.외질은 23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동료들과 코칭스태프 때문에 결정을 내리기 매우 어려웠지만 더 이상 독일 대표팀에서 뛰지 않기로 했다"면서 "최근 벌어진 일들을 무...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과 함께 사진 때문에 정치적인 논란에 휘말렸던 메주트 외질(30·아스널)이 독일 축구 국가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그는 23일(한국시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독일축구협회(DFB)로부터 당한 부당한 대우와 다른 여러 일들 때문에 더는 독일 대표팀 유니폼을 입지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외질(30·아스널)이 독일 축구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이유는 인종차별이었다.외질은 "인종차별을 더는 참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독일 축구대표팀의 미드필더 외질은 23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독일 대표팀 유니폼을 더는 입지 않겠다. 인종차별 속에서 독일 대표팀을 위해 뛸 수 없다"며 "...
    독일 축구 국가대표팀의 미드필더 메수트 외질(아스날·사진 오른쪽)이 여자친구에 힘입어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탈락의 충격을 극복하고 있다.독일은 지난달 28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아레나에서 끝난 한국과의 F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0-2로 패했다.승리하면 16강에 진출할 수 있었던 독일이었으나 한국에 패해 F조 최하...
    한국축구대표팀의 장현수(20번)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타타르스탄 공화국의 수도 카잔에 위치한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FIFA 월드컵 러시아' F조 조별리그 독일과의 경기에서 상대 외질과 볼다툼을 하고 있다.카잔(러시아)=김용학 기자 yhkim@sportsworldi.com 2018.06.27....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메수트 외질(아스날)은 벤치? 선발?한국과 독일의 운명이 갈리는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최종전이 27일 밤 11시(한국시간) 러시아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다. 승리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두 팀의 만남. 그런데 독일은 한국전에서 ‘월드 클래스’ 외질을 선발 명단에서 제외할 가능성이 있다. 영국...
    독일선 비판·옹호 첨예 대립… 비어호프 “비난 좀 그만”[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메수트 외질(독일)에 대한 비판과 옹호가 대립각을 세우고 있다.독일의 공격형 미드필더 외질은 지난 18일(이하 한국시간) 멕시코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첫 경기에 선발 출전했으나 이렇다 할 활약을 보이지 못...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메수트 외질(아스날)과 일카이 귄도간(맨체스터 시티)은 멕시코전 선발이 어려워진 걸까.영국 축구 전문 매체 ‘101 그레이트 골’은 독일 빌트를 인용, 17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독일과 멕시코전 프리뷰를 올리면서 외질과 귄도간의 선발 제외를 예상했다.경기력 문제는 아니다. 다만 터키계...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메수트 외질(아스널)의 몸 상태가 썩 좋지 못하다.영국 언론 스카이스포츠는 7일(한국시간) 독일 국가대표팀 미드필더 외질이 평가전 도중 무릎을 다쳐 팀 훈련에 참가하지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9일 예정된 사우디 아라비아와의 평가전 출전도 불투명하다 .독일 축구 협회 역시 외질이 무릎에 타박상을 입었다고 전...
    [스포츠월드=이재현 기자] 영국 프로축구(EPL) 아스널의 미드필더 메수트 외질(30·독일)이 아스널에 3년 더 잔류하게 됐다.아스널은 2일(한국시각) 외질과의 재계약 소식을 발표했다. 아스널은 "외질과 장기 재계약을 맺게 됐다"며 구체적인 계약 조건까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그러나 외질이 직접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3년 재계약...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이적 시장 움직임이 예사롭지 않다. 이번엔 유벤투스의 영건 파울로 디발라이다.영국 매체 메트로는 20일(한국시간) 인터넷 판을 통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파울로 디발라와 접촉했다"라며 "최근 레알 마드리드의 타겟으로 떠오른 디발라의 행보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고 전했다.이 매체에 따...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역전 우승을 위한 마지막 퍼즐일까.조세 무리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이 아스널의 메수트 외질을 영입하기 위해 물밑작업에 돌입했다는 소식이다. 최근 모습을 감춘 헨리크 미키타리안을 처분하고, 그 자금으로 외질을 품겠다는 것이다.영국 언론 '미러'는 15일(한국시간) "무리뉴 감독이 큰 그림을 그리고 있다....
    [스포츠월드=김도현 기자] 메수트 외질(29·아스날)의 행선지는 어디로 결정될까.이탈리아 언론 ‘칼시오 메르카토’에 따르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외질의 영입을 노리고 있으며, 필 존스와의 새로운 계약을 준비 중이다.최근 외질은 아스날과 연장 계약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지만 진전은 없는 상황이다. 아스날 역시 2000만 파운드(약 30...
    [스포츠월드=김도현 기자] 메수트 외질(아스날)이 내년 여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또는 FC바르셀로나로 합류하는 것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영국 언론 미러에 따르면 두 구단은 FA로 풀리는 외질을 영입하려고 한다. 소속팀과의 재계약이 지지부진하면서 다음 시즌 이적 가능성이 높은 외질이다.외질 역시 맨유 감독을 맡고 있는 조세 무리뉴...
    손흥민 공식랭킹이 또 올랐다. 최근 4경기 연속골과 함께 상승세를 타면서 공식랭킹 TOP15 진입에 성공한 손흥민이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사무국은 18일(이하 한국 시각) 공식랭킹을 발표했다. 랭킹포인트를 모두 합친 시즌 순위에서 손흥민이 15위에 자리했다. 144점을 얻으며 15번째 고지를 점령했다. 손흥민 공식랭킹은...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