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탁현민'에 대한 검색 결과 >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식이 끝난 뒤 탁현민 청와대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무거운 마음으로 준비한 공연이었다며,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탁 자문위원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반쪽짜리 행사라는 말도, 기념행사나 할 때냐는 말도 이해는 가지만, 지금도 어떻게든 노력하는 사람들을 위로하고 싶었다고 적었습니다. 또, ...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자문위원은 28일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에 대해 "아쉬움이 많이 남는 행사였다"며 "긴 여정, 서로를 위로하고 다독거리며 그래도 걸어가야 한다는 정도만 전달되었다고 해도 연출로서는 감사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탁 위원은 전날 판문점 우리 측 지역에서 열렸던 기념행사에 대...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공연을 기획했다고 알려진 탁현민 자문위원이 판문점 1주년 기념행사에 대한 생각을 남겼다. 탁 위원은 27일 SNS에 "무거운 마음으로 준비한 공연이었다"며 "마냥 즐거워할 수도 없었고 그렇다고 절망할 수도 없는, 그 가운데 어디쯤 담아 보려 애썼다"며 "반쪽짜리 행사라는 말도, 지금 기념행사나 하고 있을...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지난 27일 열린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 후 느낀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아울러 행사에 참여해준 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탁 자문위원은 28일 페이스북(바로 아래 사진)을 통해 “‘통일이 그렇게 쉽게 될거라 생각했나’는 현송월 단장의 말이 내내 생각났다”라며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식이 끝난 뒤 탁현민 청와대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무거운 마음으로 준비한 공연이었다며,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탁 자문위원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반쪽짜리 행사라는 말도, 기념행사나 할 때냐는 말도 이해는 가지만, 지금도 어떻게든 노력하는 사람들을 위로하고 싶었다고 적었습니다. 또, 지난 판문점 회담 준비로 힘들어할 때, 통일이 그렇게 쉽게 될 거라 생각했냐고 했던 현송월 삼지연 관현악단장의 말이 떠올랐다고 덧붙였습니다. 탁 자문위원은 공연에...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22일 닷새 앞으로 다가온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에 대한 현실적 우려를 털어놓았다. 북한의 참여 없이 남한의 반쪽 행사로 진행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연출자로서 고뇌이다.탁 위원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공연의 제목은 '먼, 길'"이라며 "멀지만 가...
    탁현민 청와대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이번 주 토요일 4·27 남북정상회담 1주년 기념행사를 통해 분단의 상징인 판문점을 다시 평화와 통일의 상징으로 그려내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탁 위원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북측의 참석 여부를 알 수 없는 상황에서 반쪽짜리라는 우려가 나오는 행사를 연출하는 것은 피하고 싶었다고 소개했습니다 다만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조차 하지 않는다면, 지난 한 해 있었던 진전을 뒤로 물리고 몇 년 전으로 돌아가는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탁 위원은 그러...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오는 27일 판문점에서 열리는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 '먼, 길'을 연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탁 자문위원은 "1주년 기념행사조차 하지 않는다면, 지난 한 해 우리의 노력과 의미 있는 진전을 뒤로 물리는 것이 된다"고 행사의 의미를 강조했다. 탁 자문위원은 ...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8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사실을 왜곡하고 부풀리고 숨기는 일체의 연출행위는 실은 연출이 아니라 사기"라고 말했다.탁 자문위원은 "저에게 '쇼'를 하고 있다고 말하는 사람들의 '쇼'가 더 흥미롭다. 정치적 이슈와 관련된 야당들의 '쇼'를 보면 연출의 입장에서 볼 때 안타까울 때가 많았다"며 이같이...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관객들의 감동이 아니라 관객을 수단으로 자신들의 목적을 달성하려는 야당의 '쑈'는 결국 외면당할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탁현민 위원은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정치 이슈와 관련한 야당의 '쑈'나 종편 프로그램의 연출을 보면 그렇게 하면 안 된다는 조언을 하고 싶기도 했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진심을 보여야 할 대상들에게 사실을 왜곡하고 부풀리고 숨기는 일체의 행위는 연출이 아니라 사기라고 지적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총선을 겨냥해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지낸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을 당 홍보소통위원장으로 기용하는 방안을 고려 중인 것으로 7일 알려졌다. 최근 한 여권 인사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이 같은 방안을 건의했고, 이 대표가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이날 민주당에 따르면 탁현민 자문위원 영입...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자문위원이 1일 평양공연 1주년을 맞아 올린 글에서 북·미 정상회담 이후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논의가 중단된 것을 의식한 듯 “겨울이 아무리 길어도 봄은 온다”고 밝혔다. 탁 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1년 전 오늘,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평양에 도착했고, 공연을 준비했다”며 “봄은 온다. 우리는...
    청와대는 20일 탁현민 전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 후임으로 홍희경 전 MBC C&I 부국장을 임명했다.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단 문자메시지를 통해 해당 내용을 확인했다.이로써 두 달 가까이 공석이었던 청와대 의전비서실 선임행정관 자리가 채워졌다. 탁 전 행정관은 지난 1월 29일 사직한 것으로 알려졌다.문재인 대통령은 지...
    청와대는 탁현민 전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의 후임으로 홍희경 전 MBC C&I 부국장을 임명했습니다. 홍 선임행정관은 1992년 MBC C&I의 전신인 MBC 프로덕션에 입사해, 공연·전시 등 이벤트 기획을 담당했습니다.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자리는 지난 1월 탁 전 행정관이 사직하면서 2달 가까이 공석으로 남아 있었습니다....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청와대가 탁현민 전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 후임으로 홍희경 전 MBC C&I 부국장을 임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20일 출입기자단에게 문자메시지로 해당 내용을 확인했다. 홍 선임행정관은 1992년 MBC C&I의 전신인 MBC 프로덕션에 입사, 공연·전시·축제 등 이벤트 기획을 총괄해온 것으로 알...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함께 일본 도쿄에서 산책하는 사진을 올렸습니다. 탁 위원은 페이스북에 '구백수와 신백수의 동경산책'이라는 제목으로 두 사람이 산책하며 웃고 있는 사진 두 장을 공개했습니다. 구백수는 대선 후 백의종군을 선언했다가 더불어민주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 원장을 맡기로 한 양 전 비서관을, 신백수는 지난 1월 대통령 비서실장직에서 물러난 임 전 실장을 뜻하는 표현입니다. 탁 위원이 문재...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25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7~28일 베트남에서 열리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전용 열차로 이동하는 것에 대해 "북측 의전팀의 탁월한 선택"이라며 긍정적으로 평가했다.탁 위원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정상의 이동만으로도 이미 화제를 만들었고, 역사(驛舍)에서의 사...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까지 열차로 이동하는 것은 북측 의전팀의 탁월한 선택이라고 평가했습니다. 탁 위원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정상의 이동만으로 이미 화제를 만든 데다 열차 이동의 역사적 의미 등 충분한 스토리를 만들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평양에서 출발하는 열차가 베트남까지 연결된다는 사실을 보면서, 통일이 되면 부산에서 출발한 열차가 베트남까지 연결된다는 두근거림까지 안게 됐다면서 북미 정상회담에서 좋은 결과가 있기를 기...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으로 위촉된 탁현민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베트남 열차 이동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25일 탁 위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 위원장의 열차 이동은 북측 의전팀의 탁월한 판단과 선택"이라고 전했다. 김 위원장은 오는 27, 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
    "충분한 스토리 만들어 냈다"탁현민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은 25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열차를 이용해 베트남으로 이동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북측 의전팀의 탁월한 판단과 선택"이라고 평가했다.탁 전 행정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일단 정상(김 위원장)의 이동만으로도 이미 화제를 만들었다"며 "역사에서...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