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택배기사 폭행'에 대한 검색 결과 >
    ▲ (사진: YTN 뉴스)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택배기사 폭행 사건이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8일 중고차 거래 사이트인 보배드림에는 택배기사가 남성을 폭행하는 영상이 올라왔다. 여기에는 배달 물건을 택배 차량에 옮겨 싣는 과정에서 A씨가 B씨의 따귀를 때리고 발로 배를 걷어차는 등의 폭행 장면이 담겨있다. 당시 주...
    택배기사인 동생이 장애인 친형을 폭행해 경찰에 입건됐다. 19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지적장애가 있는 친형(31)을 폭행한 혐의(장애인복지법 위반)로 CJ대한통운 택배기사 A(3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4시쯤 A씨는 서울 마포구 공덕역 부근에 택배 트럭을 세워놓고 트럭 화물칸에서 작업하던 중 밑...
    도심 한복판서 장애인 택배기사폭행당한 사건이 발생해 누리꾼의 공분을 샀다. 18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정말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는 설명과 함께 영상이 올라왔고, 누리꾼들은 충격에 휩싸였다. 이는 지난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공덕역 부근에서 촬영된 것이다. 영상엔 택배기사 A씨가 장애인으로 보이는 동료 B씨를 택배 상자로 때...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택배 기사 지적장애인 폭행 영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서울 마포구 공덕 오거리에서 택배 기사 한 명이 동료를 폭행하는 장면이 담겨 있습니다. 영상 속 폭행은 택배 차량에 있던 남성이 장애인으로 보이는 동료가 올려주는 상자를 받다가 시작됩니다. 뺨을 수차례 때리고 택배 상자로 머리를 칩니다. 또 ...
    서울 도심에서 대낮에 동료 택배 기사를 무차별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어젯밤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서울 마포구 CJ 택배 기사 지적장애인 폭행 영상'이라는 제목의 글과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영상을 보면 택배 유니폼을 입은 젊은 두 남성이 택배를 옮겨 싣다가 남성 한 명이 동료 남성의 머리채를 붙잡고 뺨...
    택배 기사가 대낮에 동료를 마구 폭행하는 장면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알고 보니 동생이 장애를 앓고 있는 친형을 때린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형근 기자의 보도입니다.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택배 기사 지적장애인 폭행 영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서울 마포구 공덕 오거리에서 택배 기사 한 명이 동료를 폭행하는 장...
    어제 낮 서울 도심에서 택배 기사가 지적장애로 보이는 동료 택배 기사를 폭행하는 장면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어제 자정 즈음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서울 마포구 CJ 택배 기사 지적장애인 폭행 영상이라는 제목의 글과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영상을 보면 택배 유니폼을 입은 젊은 두 남성이 택배를 옮겨 싣다가 남성 한 명이 동료 남성의 머리채를 붙잡고 뺨을 수차례 때리며 복부를 발길질하는 폭행 장면이 담겼습니다. 또, 화물칸에 남성을 가두고는 화물칸 문을 잠그기까지 했습니다. 이후 ...
    생후 10개월된 아기를 안고 있는 가정주부를 성폭행 하려한 30대 택배기가에 대해 죄질이 매우 불량량하다며 징역 8년의 엄벌이 떨어졌다. 31일 대구지법 제12형사부(한재봉 부장판사)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30)씨에게 징역 8년, 5년간 신상정보 공개와 3년간 보호관찰을 받을 것을 명령했다.재판부는 피고인이 물건 배달을 가장해 여성의 집에 침입했고 10개월 된 자녀가 있는 데도 대담하게 성폭력 범행을 저지르는 등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고 중형을...
    일을 거들던 지적장애인 친형을 때린 택배 기사 동생을 경찰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장애인복지법 위반 혐의로 택배 기사 30살 A 씨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폭행을 당한 친형은 경찰 조사에서 동생의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고 진술했고, 동료 직원들은 평소 A 씨가 형을 데리고 다니면서 열심히 일했다는 취지의 탄원서를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다만 장애인복지법 위반은 피해자가 원하지 않으면 처벌을 못 하는 반의사불벌죄가 아니라서 A 씨를 기소의견으로 송치했...
    택배 기사 동생이 함께 일을 다니던 장애인 친형을 길거리에서 때려 경찰이 조사하고 있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어제(18일) 오후 4시쯤 마포구 공덕역 부근에서 택배 기사인 30살 A 씨가 지적 장애인 친형을 폭행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동생은 장애인 형을 혼자 둘 수 없어 데리고 다녔는데, 반복되는 형의 이상 행동에 순간적으로 감정이 폭발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우발적 범행일 경우 본인이나 법정대리인의 처벌 의사에 따라 사건을 처리하겠지만, 상습 학대 여부도 조사...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