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B 집사 김백준'에 대한 검색 결과 >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렸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오늘(24일) 이 전 대통령 항소심 재판에 증인으로 다시 소환됩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오늘 오후 김 전 기획관에 대한 증인신문을 진행합니다. 다만 김 전 기획관에 대한 증인신문이 그동안 여러 차례 무산됐고, 어제(23일) 자신의 항소심 재판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만큼 오늘도 불출석할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김 전 기획관의 아들은 어제 법정에서 김 전 기획관이 노환에 심리적 압박이 많은 데다가 어지러움도 심해 병원에 입원했다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렸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자신의 항소심 첫 재판에 또다시 불출석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 측 변호인은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첫 공판에서 김 전 기획관이 재판 출석을 위해 얼마 전 서울로 올라왔지만, 전날 가족으로부터 입원 소식을 들었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 기획관의 아들은 법정에 대신 나와 아버지가 이번 주에 재판 출석을 준비했지만 노환에 심리적 압박도 많은 데다가 어지러움도 심해 병원에 입원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아버지가 구속 수감으로 심신...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렸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이 전 대통령 항소심 증인신문에 또 불출석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오늘 오후 김 전 기획관에 대한 증인신문을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김 전 기획관이 출석하지 않아 관심을 모은 이 전 대통령과 법정 대면이 무산됐습니다. 이 전 대통령의 자금을 가까이에서 관리해 온 김 전 기획관은 앞서 지난해 1월 구속된 이후 자수서를 제출하고 이 전 대통령의 각종 뇌물수수 혐의를 자세히 진술했습니다. 반면 이 전 대통령 측은 김 전 기획관이 건강...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렸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이 전 대통령 항소심 증인신문에 또 나오지 않았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오늘 오후 김 전 기획관에 대한 증인신문을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관심을 모았던 이 전 대통령과의 법정 대면은 김 전 기획관의 불출석으로 무산됐습니다. 이 전 대통령의 자금을 가까이에서 관리해 온 김 전 기획관은 앞서 지난해 1월 구속된 이후 자수서를 제출하고 이 전 대통령의 각종 뇌물수수 혐의를 자세히 진술했습니다. 반면 이 전 대통령 측은 김 전 기획관이 ...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렸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오늘 오후 이 전 대통령 항소심 재판에 증인으로 나올지 주목됩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부는 오늘(10일) 오후 김 전 기획관에 대한 증인신문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다만 김 전 기획관이 그동안 연락이 닿지 않아 여러 차례 증언이 무산돼 오늘 실제 법정에 출석할지는 미지수입니다. 이 전 대통령의 자금을 가까이에서 관리해 온 김 전 기획관은 지난해 1월 구속된 이후 자수서를 제출하고 이 전 대통령의 각종 뇌물수수 혐의를 자세히 진술...
    [뉴스토마토 최영지 기자] 'MB 집사'로 불린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이명박 전 대통령 재판의 증인신문에 또 다시 불출석했지만 재판부가 구인장을 발부하지는 않았다. 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 심리로 열린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 공판에 김 전 기획관이 계속해서 출석하지 않아 증인신문이 또다시 미뤄졌다. 김 전 기획관은...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MB 집사'로 불리며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수수를 방조한 혐의로 기소된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1심에서 뇌물수수 방조 혐의는 무죄, 국고손실 방조 혐의에 대해서는 공소시효 만료로 면소 판결을 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재판장 이영훈)는 26일 오후 김 전 기획관에 대한...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 핵심 참모였던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26일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방조 혐의에 대한 1심 선고 결과를 받는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재판장 이영훈)는 이날 오후 특정범죄가중법 위반(뇌물) 방조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기획관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을 연다. 이 전 대통령 참모...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상납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에게 검찰이 징역 3년을 구형했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김 전 기획관이 수사에 협조했고 범죄로 얻은 이익도 없다며 이같이 구형했습니다. 또 검찰은 김 전 기획관에게 벌금 2억 원을 구형하면서, 벌금 선고를 유예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최후 진술에서 자신이 한 일을 모두 인정하고 아무 변명도 하지 않겠다면서, 언제든 진실 규명을 ...
    ⓒ 익산신문익산출신으로 'MB 집사'로 통해왔던 김백준(78)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가정보원에서 특수활동비를 상납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구속된지 105일 만에 보석으로 풀려났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이영훈 부장판사)는 2일 김 전 기획관의 보석 청구를 인용했다. 이에 따라 김 전 기획관은 지난 1월 17...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가정보원에서 특수활동비를 뇌물로 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풀려납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보석 청구를 인용해 김 전 기획관은 지난 1월 17일 구속 이후 105일 만에 석방됩니다. 김 전 기획관 사건을 맡은 재판부는 지난달 19일 재판에서 확인해야 할 사실관계가 별로 없다면 계속 구속 상태에서 재판해야 하는지 의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 측은 국고손실에 대해 공소사실 전부를, 뇌물죄와 관련해 사실관계 전부를 각각 인정한다...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수수 혐의로 기소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 'MB 집사'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법원에 보석을 신청했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 전 기획관은 전날 변호인을 거쳐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재판장 이영훈)에 보석을 청구했다. 앞서 김 전 기획관은 지난 19일 "확인해야 할 ...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가정보원으로부터 특수활동비를 상납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법원에 보석을 청구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오늘 서울중앙지법에 보석 청구서를 냈으며 심문 기일은 아직 잡히지 않았습니다. 앞서 김 전 기획관 측은 지난 19일 열린 재판에서 인지능력이 조금 떨어지는 상태라며 필요하다면 보석을 신청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김성호·원세훈 전 원장 시절 국정원 측에서 총 4억 원의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재판을 받아왔습니다....
    'MB 집사의 증언'은 이명박(77) 전 대통령의 사법처리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이명박 전 대통령은 21시간에 걸친 고강도 밤샘조사를 받은 뒤 15일 오전 6시25분께 검찰 청사를 나와 귀가했다. 그는 국정원 특활비 수수, 다스(DAS) 관련 비자금, 횡령, 배임, 뇌물, 청와대 문건 불법 반출 및 은닉 등 혐의 대부분을 "나는 모르는 일"이라며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전날 김 전 기획관 재판에서 "공범이 수사 중이어서 4월 초에나 변호인 수사기록 열람이 가능할 것 같다." 며...
    [뉴스토마토 최기철·김광연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리는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이 전 대통령의 소환과 관련해 "철저한 수사를 통해 모든 진실이 밝혀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건 전모가 밝혀질 수 있도록 남은 수사 일정과 재판 일정에 참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국정원 특활비’ 불법사용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기획관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재판장 이영훈)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이렇게 말하고 "국민여러분께 씻을 수 없는 죄를 지었다"며 "...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이명박(MB)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일에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수수 관련 혐의로 기소된 MB 정부 인사들의 첫 재판이 열린다. 11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재판장 이영훈)는 14일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과 김진모 전 민정비서관의 첫 재판을 연다. 이 전 대통령 '집사'로 알려진 김 ...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일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이번 주부터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불법 수수와 관련한 이명박 정부 인사들의 재판이 시작됩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이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일인 14일 국정원 특활비를 상납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의 첫 재판을 엽니다. 김 전 기획관은 2008년 5월 부하 직원을 보내 국정원 예산 담당관으로부터 현금 2억 원을 받게 하는 등 국정원 측에서 불법 자금 4억 원을 받는 데 관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집사`로 불린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국가정보원에서 특수활동비를 받는 과정에 이 전 대통령이 일정한 관여를 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내놓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정 당국에 따르면 국정원에서 4억 원의 불법 자금을 수수한 혐의로 구속된 김 전 기획관이 개인적으로 쓸 목적으로 국정원 자금을 받은 것이 아니며 ...
    ⓒ 익산신문익산출신으로 ‘MB의 ‘집사’라고 불릴 정도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중 최측근이었던 김백준 (78)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국정원에서 특수활동비 수억원을 수수한 혐의로 17일 새벽 구속됐다.서울중앙지법 오민석 영장전담판사는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에 대해 "죄를 범했다고 의심할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고, 증거 인멸...
    이명박 전 대통령의 측근으로 불리는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과 김진모 전 민정2비서관이 구속됐다. 두 사람은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유용한 혐의를 받는다. 오민석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7일 오전 12시 10분경 김 전 기획관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국고손실 혐의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오 부장판사는 ...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