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mw 520d 화재'에 대한 검색 결과 >
    2400만원 재산피해 내고 20분만에 화재진압/ 지난해 리콜받았었는지에 대해선 확인중 지난 24일 오후 8시경 경북 영천시 청통면 개포리 도로에서 달리면 BMW 520d 차량에서 불이났다. 운전자 A씨는 차량 운행 중 차량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보고 차를 세워 대피한 뒤 119에 신고했다. 이 화재BMW 승용차 1대를 모두 태워...
    25일 오후 6시 7분께 충남 공주시 정안면 천안논산고속도로 논산 방면 259㎞ 지점을 지나던 A(29)씨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출동한 119소방대원에 의해 30여 분만에 진화됐다.이 불로 차량 차체가 모두 탔다. 화재 직후 A씨는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소방당국은 "주행 중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 갓길에 차를 세...
    25일 오후 6시 7분께 충남 공주시 정안면 천안논산고속도로 논산 방면 259㎞ 지점을 지나던 A(29)씨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출동한 119소방대원에 의해 30여 분만에 진화됐다.이 불로 차량 차체가 모두 탔다. 화재 직후 A씨는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소방당국은 "주행 중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 갓길에 차를 세...
    오늘 오후 5시쯤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동 도로에서 A 씨가 몰던 BMW 530d 승용차에서 불이 났습니다. A 씨는 차에서 연기가 발생한 것을 확인하고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이 불은 119 소방대에 의해 15분 만에 꺼졌지만 엔진 등이 불에 타 3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불이 난 승용차는 2014년식으로 지난 8월 14일 경남의 한 BMW 서비스 센터에서 EGR 내시경 등 안전검사에서 문제가 없다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오늘 낮 12시 20분쯤 충남 서산시 고북면 서해안고속도로 상행선에서 BMW 520d 차량에 불이 났습니다. 운전자는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고속도로순찰대와 소방본부는 불탄 차량 연식이 2015년 11월이며, 안전점검을 이미 받은 차였다고 말했습니다. 이문석...
    주행 중 화재사고가 잇따라 리콜 결정이 내려진 BMW 520d 승용차에 또 불이 났다. 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42분께 서울 송파구 송파구청 옆 도로에서 달리고 있던 BMW 520d 차량에 화재가 발생했다. 해당 차량의 운전자 김모(41)씨는 "보닛부분에서 연기가 발생하자 운전을 멈춘 뒤 신고했다"고 말했다. 불은 1...
    잇따른 주행 중 화재사고로 리콜 결정이 내린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다. 연이은 화재 발생에 추석 귀성·귀경길 시민들의 불안과 우려가 커지고 있다. 24일 평창소방서는 이날 오전 11시 54분께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주행 중이던 윤 모(40)씨의 BMW 520d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안전진단을 받은 BMW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8일 경찰에 따르면 7일 오후 11시10분쯤 경부고속도로 부산방면 오산IC 인근을 달리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났다.운전자 A(44)씨는 차량 앞부분에서 불이 나자 급히 갓길에 차를 세우고 대피해 다행히 다치지는 않았다.차량 대부분이 불에 탄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차량은 2...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BMW 리콜 첫날 또 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경찰에 따르면 오후 4시49분께 경북 문경시 중부내륙고속도로 양편 방향 174.4km 지점에서 520d 차량에서 불이 났다. 운전자는 급히 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해당 차량이 리콜 대상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리콜 대상인 BMW 520d에서 화재 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올해 BMW 차량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 건수는 38건으로 늘어났다. 13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5분께 경남 하남시 미사대로에서 광주 방향으로 달리던 BMW차량에서 불이 났다. 화재는 약 10분만에 진화됐고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이...
    경기 하남에서 도로를 달리던 BMW 520d 차량에서 또 불이 났습니다. 2015년식으로 리콜 대상 차량이었습니다. 구수본 기자가 보도합니다. ■ 달리던 BMW 520d에서 또 불…리콜 대상 차종 녹아내린 차량에 소방관들이 연신 물을 뿌리고 있습니다. 경기도 하남시 팔당대교 인근을 달리던 차량에서 불이 난 시각은 어젯밤 10시쯤. ...
    잇따른 BMW 차량의 화재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주차된 BMW에서 또 불이 났다.11일 오후 2시쯤 인천 중구의 한 운전학원 인근에 주차된 BMW 120d 승용 차량의 조수석에서 불이나 차량 일부가 불에 탔다.다행히 차 안에 있던 운전자는 급히 대피해 인명피해가 없었다. 화재는 운전학원 직원들에 의해 약 10분 만에 진화됐...
    잇따른 BMW 차량 화재로 불안감이 번지는 가운데 오늘 오후 인천에서도 BMW 화재가 또 발생했습니다. 오늘 오후 2시쯤 인천 항동 7가의 자동차 운전학원에서 주차돼 있던 BMW 120d 차량에 불이 났습니다. 인근 시민이 소화기로 화재를 진압하면서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차량 내부 일부가 불에 탔습니다. 관계 당국은 해당 ...
    리콜(결함 보상) 사태로 몸살을 앓고 있는 BMW의 간판 모델인 ‘520d’의 지난달 판매량이 전월과 견줘 반토막이 났다.6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7월 BMW 520d의 신규 등록대수는 523대로 6월(963대)보다 45.7% 줄었다.다만 BMW 520d는 여전히 수입차 베스트셀링 모델 5위에 올랐다.수입차업계에...
    BMW 520d의 7월 판매량이 6월의 절반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7월 BMW 520d의 신규 등록대수는 523대로 6월(963대)보다 45.7% 감소했다.BMW 520d는 여전히 수입차 베스트셀링 모델 5위에 올랐지만, 판매량이 절반 수준으로 떨어진 것이다. 수입차업계에서는 520d가 엔진...
    [목포, 옴부즈맨뉴스] 김행진 취재본부장 = 잇따른 주행 중 화재로 리콜이 결정된 BMW 차량에 또 주행 중 불이 나는 사고가 전남 목포에서 발생했다. 4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15분께 목포시 옥암동 한 대형마트 인근 도로에서 주행 중인 BMW 520d 승용차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상황실에 접수됐다. 불은 차체를 ...
    연일 화재가 발생하고 있는 BMW 520d 차량에서 또 화재가 발생했다. 해당 차량은 긴급점검도 받은 것으로 전해지면서 운전자들의 불안은 커지고 있다.4일 전라남도 목포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15분쯤 전남 목포시 옥암동 대형마트 주변 도로에서 주행 중이던 BMW 502d 차량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차체를 태운 불은...
    잇따른 주행 중 화재로 리콜(시정명령) 조치에 들어간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다.경찰 등에 따르면 2일 오전 11시 47분께 강원 원주시 부론면 흥호리 영동고속도로 강릉방면 104㎞ 지점에서 조모(27)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 엔진 부분에서 불이 났다.차량 소유자이자 동승자인 최모(29·여)씨는 경찰에서 "주...
    주행 중 화재로 10만여대의 BMW 차량이 리콜(시정명령)에 들어간 가운데 영동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520d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520d 모델은 bmw 차량 화재 대부분을 차지한 문제 차종이다.강원경찰청 고소도로 순찰대에 따르면 2일 오전 11시 47분쯤 강원도 원주시 부론면 흥호리 영동고속도로 강릉방면 104㎞ 지점에서 최모...
    잇단 화재로 최근 리콜을 결정한 BMW 520d는 지난해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가장 안전한 차’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언제든 화재가 날 수 있는 위험한 차종을 지난해 가장 안전한 차로 꼽은 사실이 드러나면서 국토부의 자동차 점검 및 평가시스템이 엉터리가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앞서 국토부는 지난해 12월 평가대상 11개 차종 가운데 BMW 520d에 대해 ‘올해의 안전한 차’ 최고 점수를 줬다. BMW 520d는 2013년 안전도평가 종합등급제 시행 이래 역대 최고점수인 99.1점을...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