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ri 건강보험 적용'에 대한 검색 결과 >
    20대 치매를 일컫는 '영츠하이머'란 '젊은(Young)'과 '알츠하이머(Alzheimer)'가 만나 탄생한 신조어를 의미한다. 쉽게 말하자면, 젊은 나이에 겪는 심각한 건망증을 뜻한다.건망증이란 뇌가 여러 가지 일을 처리하다 과부하가 생겨 일시적으로 기억을 못 하는 상황을 의미하며, 큰 질병은 아니지만 20대에 이 같은 형상을 겪...
    2018년 뇌 MRI 보험 적용 후속조치 / 상반기부터… 환자 부담 크게줄듯올해 상반기 자기공명영상장치(MRI)로 안면·부비동(콧구멍이 인접해 있는 뼈 속 공간)·목 등을 검사할 때 환자가 부담해야할 비용이 낮아진다.28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상반기에 두부(안면, 부비동 등), 경부(목) MRI 검사에서도 건강보험을 확대 적용하기로 했다.이는 지난해 10월 뇌와 뇌혈관 MRI 검사에 보험적용을 한 데 이은 후속조치다. 복지부는 구체적인 보험적용 대상과 의료비 경감 혜택 등을 의료계와 협의해...
    올해 상반기 중으로 자기공명영상장치 MRI로 안면, 부비동, 목 등을 검사할 때 환자가 부담해야 할 비용이 크게 낮아집니다.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의 하나로 올해 상반기에 안면, 부비동, 목 등에 대한 MRI 검사에도 건강보험을 확대 적용합니다. 지난해 10월부터 뇌와 뇌혈관 MRI 검사에 보험을 적용한 데 이은 후속 조치입니다. 그간 MRI 검사는 효과가 높았지만 건보재정 부담 등으로 암과 심장, 뇌혈관, 희귀난치병 등 4대 중증질환자 중심으로 보험을 적용했습니다. 하지만...
    YTN PLUS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공동 기획한 생활건강 프로그램 '헬스플러스라이프(health+Life)'는 10월 13일(토) '2018년 국민건강보험 혜택 확대③' 편을 방송했다. 이번 방송에는 국민건강보험공단 급여보장실 박지영 부장이 출연했다. 지난 1일부터 뇌, 뇌혈관 MRI 검사가 필요한 모든 환자가 의료보험 혜택을 받게...
    YTN PLUS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공동 기획한 생활건강 프로그램 '헬스플러스라이프(health+Life)'는 10월 13일(토) '2018년 국민건강보험 혜택 확대③' 편을 방송했다. 이번 방송에는 국민건강보험공단 급여보장실 박지영 부장이 출연했다. 지난 1일부터 뇌와 뇌혈관 등에 대한 MRI검사에 건강보험적용되기 시작해 환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 후속조치로 10월 1일부터 △뇌·뇌혈관(뇌, 경부), 특수 자기공명영상법(MRI) 검사 건강보험 적용△신생아 선천성대사이상 및 난청 선별검사등 건강보험 지원이 확대되며 국민 의료비 부담이 줄어든다고 밝혔다. 뇌 질환을 진단하기 위한 뇌·뇌혈관·특수 MRI 검사에 대해 건강보험이 확대 적용된다.  의사의 판단 하에 환자가 신경학적 이상 증상이나 검사(신경학적 검사, 뇌 CT 검사, 뇌파 검사 등)상 이상 소견이 있어 뇌질환이 의심되는 모든 경우에...
    자기공명영상(MRI) 검사는 고주파를 인체 내에 쏘아 인체 내부 조직의 양상을 정밀하게 확인할 수 있어 중증질환 진단에 유용하다. 그간 MRI 검사는 의학적 필요성은 높으나 재정 부담의 이유로 뇌종양 등 중증 뇌질환 등이 진단된 환자만 건강보험의 혜택을 받을 수 있었다. 2017년 기준 뇌·뇌혈관 MRI 검사 총진료비는 약 4300...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천지사(지사장 장재목)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 후속조치로 10월 1일부터 △뇌·뇌혈관(뇌, 경부), 특수 자기공명영상법(MRI) 검사 건강보험 적용△신생아 선천성대사이상 및 난청 선별검사등 건강보험 지원이 확대되며 국민 의료비 부담이 줄어든다고 밝혔다. 뇌 질환을 진단하기 위한 뇌·뇌혈관·특수 MRI 검사에 대해 건강보험이 확대 적용된다. 의사의 판단 하에 환자가 신경학적 이상 증상이나 검사(신경학적 검사, 뇌 CT 검사, 뇌파 검사 등)상 이상 소견이 있어 뇌질환...
    10월부터 뇌·뇌혈관 등 자기공명영상법(MRI) 검사에도 건강보험적용돼 환자 부담 수준이 4분의 1 수준으로 줄어든다.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문재인 케어) 후속조치로 뇌 질환 진단을 위한 뇌·뇌혈관·특수 MRI 검사에 대해 10월 1일부터 건강보험을 확대 적용한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적용 대상은 의사 판단 하에 환자가 신경학적 이상 증상이나 검사(신경학적 검사, 뇌 CT 검사, 뇌파 검사 등)상 이상 소견이 있어 뇌질환이 의심되는 모든 경우다.중증 뇌 질환자는 해당 ...
    보건복지부가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보장성 강화 후속대책을 의결했습니다. 지금까지 중증 뇌 질환 진단을 받은 경우에만 적용됐던 건강보험 혜택을 다음 달부터는 뇌·뇌혈관 검사와 뇌 부위 특수 촬영으로 확대합니다. 뇌 질환이 의심되는 모든 경우에 건강보험적용된다는 뜻입니다. 다만 뇌 질환을 의심할 만한 이상 증상이나 소견이 없...
    내달 환자가 전액 부담해야 했던 뇌와 뇌혈관 등 자기공명영상법(MRI) 검사 비용이 최대 75만원에서 4분의 1 수준으로 낮아진다.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문재인 케어)에 따라 비급여 항목에 건강보험적용된다.보건복지부는 13일 제15차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뇌·뇌혈관(뇌·경부)·특수검사 MRI 건강보험 적용 방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그동안은 뇌종양, 뇌경색, 뇌전증 등 뇌 질환이 의심되는 경우 MRI 검사를 하더라도 중증 뇌질환 진단을 받은 환자만 건강보험 적용 혜택을 ...
    다음 달부터 뇌와 뇌혈관에 대한 자기공명영상장치 MRI 검사에 건강보험적용됩니다. 환자 부담이 4분의 1수준으로 낮아집니다. 박성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보건복지부가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보장성 강화 후속대책을 의결했습니다. 지금까지 중증 뇌 질환 진단을 받은 경우에만 적용됐던 건강보험 혜택을 다음 달부터는 뇌·뇌혈관 검사...
    다음 달부터는 뇌와 뇌혈관 MRI 검사에 건강보험적용돼 환자의 부담이 낮아집니다. 그동안은 뇌종양과 뇌경색 같은 뇌 질환이 의심되면 MRI 검사를 하더라도 중증 뇌 질환으로 진단되는 환자만 건강보험적용되고 그 외는 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환자가 전액 부담했습니다. 하지만 다음 달부터는 신경학적 이상 증상이나 신경학적 검사 등 검사상 이상 소견이 있는 뇌 질환이 의심되는 모든 경우에 건강보험적용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 건강보험 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의결했습니다. M...
    내년부터 60세 이상 치매 의심환자가 병원에서 치매 진단을 위해 MRI 검사를 받을 때 건강보험적용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치매의 전 단계로 의심되는 경도 인지장애 환자도 내년부터 MRI 검사를 받으면 검사비용의 30∼60%만 부담하면 된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치매 MRI 검사는 경증이나 중등도 치매로 진단되는 경우에만 건강보험적용돼 경도 인지장애 환자는 MRI 검사 비용을 모두 본인이 부담했습니다. 뇌 MRI 검사는 촬영기법과 범위가 환자별로 매우 다양해 부담금 수준은 환자마다 다른...
    문재인 대통령은 9일 '국민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을 발표했다. 올해 하반기부터 2022년까지 의료비 걱정에서 자유롭게 어떤 질병도 안심하고 치료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의료비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비급여 문제 해결, 고액 의료비로 인한 가계 파탄 방지, 의료 안전망 강화 등을 약속했다. 앞으로 5년간...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로 앞으로는 MRI와 초음파를 이용한 검사도 건강보험 적용을 받게 됩니다. 본인 비용 부담이 큰 선택진료는 내년부터 폐지되고 1인실과 2인실 등 이른바 상급병실 이용료도 단계적으로 건강보험 적용을 받아 부담이 줄어듭니다. 임상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허리 디스크나 머리, 심장, 흉부질환 진단에는 MRI나 초음파 검...
    ■ 앞으로 미용과 성형을 제외한 모든 의료비에 건강보험적용될 전망입니다. MRI 검사나 2인실 병실료도 보험급여를 받게 되는데 재원 문제를 둘러싼 공방이 뜨거울 전망입니다. ■ 북한이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안에 대한 반발 수위를 극도로 높이고 있습니다. 미국의 괌 주변을 포위 사격하는 작전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위협했고, 미국의 ...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공단은 허리디스크(추간판탈출증), 척추관협착증 등의 퇴행성 척추질환자와 어깨 회전근 파열 등의 관절 통증 환자가 MRI를 찍을 때 내년부터 건강보험적용해주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17일 밝혔다.지금까지 MRI 건보 혜택을 받을 수 있었던 질환은 심장질환 및 크론병 등 일부에 국한됐었다.MRI 비용은 병원마다 ...
    다음달부터 희귀난치성 등 심장질환과 각종 심근병증, 크론병 등의 MRI(자기공명촬영)검사가 건강보험 적용을 받는다.최근 보건복지부는「4대 중증질환 보장 강화 계획」의 일환으로 그 동안 검사비용 전액을 환자가 부담하던 희귀난치성 등 심장질환, 각종 심근병증 및 크론병 관련 MRI 검사가 12월부터 건강보험 적용이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복지부는 심장질환과 크론병을 MRI 건강보험 급여 대상에 포함하도록 한 ‘요양급여의 적용기준 및 방법에 관한 세부사항 고시’ 개정안을 지난 13일부터 행정예고하...
    건강보험에서는 2005년 1월 1일부터 MRI 검사에 대해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몇 가지 궁금한 점을 다음과 같이 알려드립니다. 모든 질환에 대해 MRI 보험 적용이 되나요?모든 질환에 대해 보험 적용되는 것은 아닙니다. 건강보험 재정이 한정된 상황에서 암, 뇌졸중과 같이 생명에 치명적이면서 환자의 경제적 부담이 큰 질환 등에 대해 MRI 보험급여를 우선적으로 적용하기로 함에 따라, 현재 일부 고액·중증질환에 대해서 MRI 보험적용이 됩니다. 그럼 어떤 질환에 대해 MRI 보험 적용이...
    뉴스 키워드
    핫이슈 토픽
    실시간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