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항준 감독과 배우 김무열, 나영희, 문성근(왼쪽부터)이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기억의 밤'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로 29일 개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