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도깨비' OST의 원곡 가창자 한수지 버전 음원 발매를 CJ가 검토하겠다고 25일 밝힌 가운데 작곡가 이승주 버전의 '뷰티풀'에 대한 요청도 많아지고 있다.

CJ EM 음악사업부 측은 일정 부분의 오해가 있었고 이로 인해 혼란을 떠안게 된 한수지와 헤이즈에게 사과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한수지 버전 음원발매를 검토하겠다는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에 크러쉬가 부른 '뷰티풀'에 원곡을 가이드하고 작, 편곡한 작곡가 이승주 버전 역시 음원으로 공개해달라는 네티즌들의 의견이 끊이질 않고 있다.

헤이즈와 달리 크러쉬의 경우는 피처링의 아닌, 전곡을 가창한 버전으로 발매해 논란이 없었지만 헤이즈의 경우는 한수지가 피처링으로 표기돼 주객전도의 상황으로, 뜨거운 감자가 됐다.

네티즌들은 이승주가 부른 '뷰티풀'도 듣고싶어요, 한수지 상처 입었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