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결혼한 방송인 안선영(40)이 25일 아들을 출산했다.

소속사 코엔스타즈에 따르면 안선영은 이날 오전 0시 38분 강남의 한 산부인과에서 몸무게 3.12㎏의 아들을 낳았다.

소속사는 현재 아기와 산모 모두 건강하다며 주변 분들의 응원과 격려로 빠르게 회복 중이라고 전했다.

안선영은 세 살 연하의 사업가와 결혼했으며 임신 5개월째이던 지난 2월에는 몸 상태가 급격히 나빠져 촬영을 절대적으로 금한다는 의사의 소견에 따라 출연 중이던 드라마에서 하차하기도 했다.

추영준 기자 yjchoo@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