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이명박 전 대통령의 다스 관련 의혹을 수사한 정호영 전 특별검사가 14일 서울 서초동의 한 상가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불거진 부실수사·직무유기 의혹을 반박하고 있다.

이재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