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 미미가 올해 이루고 싶은 소망을 밝혔다.

오마이걸은 9일 서울 명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비밀정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멤버 진이 탈퇴 이후 7인조로 재편한 오마이걸의 공식적인 첫 활동이란 점에서 수많은 매체들이 운집해 그 관심을 증명했고, 오마이걸도 9개월의 공백을 가뿐히 날려버릴 만큼 최고의 무대를 선보여 건재함을 과시했다.

오마이걸은 이날 타이틀곡 '비밀정원'을 비롯해 '버터플라이' '러브 어클락'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멤버 지호는 다리부상으로 인해 안무를 부분적으로 소화했다.

오마이걸 미미는 "이번 '비밀정원' 앨범 활동이 성황리에 잘 마무리됐으면 한다.또 오마이걸이 올해 열심히 활동해서 크게 성장하는 한 해가 됐으면 한다"면서 "성장하는 오마이걸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있는 힘을 다해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오마이걸의 신곡 '비밀정원'은 9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giback@sportsworldi.com사진=김두홍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