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주자로 나선 차범근 전 감독이 13일 오전 서울 마포구 월드컵경기장에서 성화를 봉송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