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4일)은 전국이 맑고 전날(13일)보다 기온이 더 오르면서 추위가 물러나 포근한 날씨가 될 전망이다.

다만 서풍을 타고 유입되는 미세먼지 때문에 야외활동을 할 경우에는 주의가 필요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14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3도∼0도, 낮 최고 기온은 3∼10도로 각각 예보됐다.

서울은 아침 기온이 영하 4도이나 한낮에 5도까지 오르겠고 전국 대부분 지역이 낮에는 영상권을 보이며 포근하겠다.

기상청은 “전날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유입되면서 당분간 기온이 높겠다”고 내다봤다.

문제는 최강 한파 꺾여 야외활동이 수월하나 미세먼지가 말썽이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충북·전북 지역에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그 밖의 지역은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