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과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1일 오후 강원도 강릉시 황영조기념체육관에 들어서고 있다.

이들은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강릉과 서울 공연장 등을 둘러보고 경의선 육로를 통해 북한으로 돌아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