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선(스틱형)청소기가 제품별로 청소성능과 사용시간, 소음 등에서 차이가 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6개 업체의 무선청소기 9종(고가형 4종, 중저가형 5종)을 대상으로 주요 품질과 안전성을 시험·평가했다고 21일 밝혔다.

고가형은 50만원 이상, 중저가형은 10만∼30만원의 제품으로 선정됐다.

우선 마룻바닥 먼지 청소성능을 평가한 결과 최대모드에서는 고가형 중 다이슨(SV10)·테팔(TY9086KO)·LG전자(S96SFSH), 최소모드에서는 테팔(TY9086KO) 제품이 ‘매우우수’로 평가됐다.

마룻바닥 틈새 먼지 청소성능은 최대모드에서 고가형 중 다이슨(SV10)·테팔(TY9086KO)·LG전자(S96SFSH), 최소모드에서 LG전자(S96SFSH) 제품이 ‘매우 우수’했다.

고가형 중 삼성전자(VS80M8030KR) 제품은 최대모드와 최소모드에서 마룻바닥 틈새 청소성능이 모두 ‘미흡’으로 평가됐다.

시리얼이나 쌀 같은 큰 이물질 청소성능은 고가형 중 다이슨(SV10)·LG전자(S96SFSH) 제품이 ‘매우 우수’했다.

마룻바닥 벽 모서리 먼지 청소성능은 고가형에서는 다이슨(SV10)·LG전자(S96SFSH) 등 2개 제품, 중저가형에서는 테팔(TY8473KL) 제품이 ‘매우 우수’로 평가됐다.

사용시간도 제품별로 최대 3.5배 차이가 났다.

고가형 중에서는 최대모드에서 테팔(TY9086KO) 제품이 15분, 최소모드에서 삼성전자(VS80M8030KR) 제품이 41분, 중저가 중에는 최대모드에서 테팔(TY8473KL) 제품이 21분, 최소모드에서 필립스(FC6402) 제품이 52분으로 사용시간이 가장 길었다.

소음의 경우 최대모드에서 78∼86㏈, 최소모드에서 72∼85㏈로 일반 유선 청소기의 소음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고가형 중에는 최대모드에서 다이슨(SV10) 제품이 78㏈, 최소모드에서 삼성전자(VS80M8030KR) 제품이 72㏈, 중저가형 중에는 삼성전자(VS60K6080KD)·테팔(TY8473KL) 등 2개 제품이 최대모드에서 78㏈, 최소모드에서 74㏈로 소음이 가장 작았다.

충전시간은 최대 5배 차이가 났다.

고가형 중에는 테팔(TY9086KO) 제품이 2시간 30분, 중저가형 중에는 삼성전자(VS60K6080KD) 제품이 2시간 15분으로 충전시간이 가장 짧았다.

세종=이천종기자 skylee@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