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3일) 날씨는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아침까지 서울의 기온 -7℃로 예년보다는 다소 춥다.

낮부터는 4℃로 예년 수준을 회복하며 날이 풀리겠다.

케이웨더는 "오늘 날씨는 남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해기차로 인해 생성된 구름대의 영향으로 충청도, 전라도, 제주도는 흐리고 눈이 내리다가 새벽에 점차 개겠다"고 예보했다.

전국적으로 아침 최저기온 -11℃에서 4℃, 낮 최고기온은 3℃에서 8℃가 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남서기류를 타고 국외에서 유입되는 오염물질이 증가하면서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한때 나쁨' 단계를 보이겠고, 동쪽지방은 그 영향이 적어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전날 밤부터 영남서부내륙과 충청, 호남, 제주도에는 눈이 내린 가운데 오늘까지 제주산간에 최고 20cm의 폭설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충남과 호남, 제주도도 최고 7cm, 많은 곳은 10cm 이상 내리는 곳도 있다.

충북과 영남서부내륙으로도 최고 3cm, 경기남부로도 저녁 한때 1cm 내외의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