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최민정이 13일 오후 강원도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선 경기에서 실격패가 되자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이날 최민정은 이탈리아 폰타나에 이어 2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은메달을 확정짓는 듯 했으나, 경기 후 페널티를 받으며 실격 처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