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김국진이 예비 신부 강수지와의 핑크빛 호흡을 선보였다.

13일 방송된 SBS 예능 '불타는 청춘'에서는 대본리딩 연습 중인 김국진과 강수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함께 대기실에서 대본을 맞추기 시작했다.

김국진은 "가요계 원조 요정..."이라며 수줍게 미소지으면서 "이러면 좀 이상하지 않냐"며 쑥스러워했다.

이에 강수지가 "이해한다, 나도 오빠를 최고의 개그맨이라고 하는 것과 같은 거 아니냐"며 말하며 훈훈함을 선보였다.

이어 두 사람은 구호 연습을 하면서 호흡을 맞추며 '예비부부'의 호흡을 자아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