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을 이틀 앞둔 14일 오전 서울 용산역에서 탑승을 준비하는 귀성객으로 붐비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