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프로야구 롯데는 2월 18일부터 3월 14일까지 총 25일간 대만 카오슝에서2018시즌 퓨처스 해외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전지훈련에는 손상대 감독을 포함한 코칭스태프8명과 선수단 27명이 참가하며, 김해(10시 40분, BX795)에서 출발해 대만 카오슝으로 이동한다.

선수단은 카오슝에서 훈련을 소화하며 KIA, 두산, NC 등 국내 구단 3팀 및 푸방 가디언즈, 라미고 몽키즈, 통일 라이온즈 등 대만 구단 3팀과 총8차례 연습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전지훈련은 3월 14일 종료되며 선수단은 김해공항을 통해 귀국(13시 35분, BX796)한다.

club1007@sportsworldi.com 사진=롯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