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가영 화제인 가운데 그녀가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게 된 작품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10살에 데뷔한 문가영은 2006년부터 2010년까지 각종 드라마에서 한가인, 오연수, 이하나, 한고은 등 미녀스타의 아역을 열연했다.

2011년부터 본격적으로 성인 연기를 시작했지만, 주목을 받지 못했다.

이후 tvN 드라마 ‘명불허전’을 통해 대중들에게 확실하게 존재감을 각인시키게 된다.

문가영은 배우 김남길, 김아중과 함께 tvN 드라마 ‘명불허전’에 출연해 여자임에도 남장으로 살아갈 수밖에 없는 비밀을 가진 ‘동막개’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조선 시대 실존 인물인 침의 허임(김남길)이 현대의 서울로 타임슬립하며 연경(김아중)을 만나 의사로서 협진하고 사랑을 키워간다는 타임슬립물이다.

문가영의 열연한 막개는 의원이 되고 싶어 남장하는 조선 여성 캐릭터다.

허임의 유일한 가족 같은 존재이기 때문에 김남길이 “막개야”라고 찾는 모습이 자주 등장했다.

/사진 tvN e뉴스팀 이윤희기자 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