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검찰에 피의자로 출석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읽은 입장문을 포토샵 작업을 통해 뒷면이 앞면인 것처럼 변형해봤다.

입장문 말미에 ‘이번 일이 모든 정치적 상황을 떠나 공정하게 이루어지기를 기대합니다’라는 구절이 있으나 이 전 대통령은 이 대목을 건너뛰었다.

하상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