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서울시장 후보로 이석연 전 법제처장을 영입하려 한다며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박원순 시장에 대해 잘 아는 만큼 '빅 매치'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홍 대표는 강원도 평창을 찾은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 전 처장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창립 구성원으로, 함께 경실련에 몸담았던 박 시장을 잘 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선거연대를 할 계획은 없다며 바른미래당의 안철수 전 대표가 서울시장에 출마하면 3등에 그쳐 정치적으로 자멸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조태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