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동욱 총재 트위터 갈무리]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방송인 김생민의 성추행을 비난하는 글을 올렸다.

2일 신동욱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김생민 미투(를 보면) 10년 전 성추행 당시 피해자(가) "끈까지 풀어졌다"고 했다‘면서 ’성추행 스튜핏 꼴이고 미투 그레잇 꼴‘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그는 ‘짠돌이 미투 꼴이고 영수증 미투 꼴이다’, ‘짠내 성추행 물씬 풍기는 꼴이고 성추행 구린내의 극치 꼴’이라고 지적했으며 ‘성추행 가면에 조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