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구준회가 감성 집돌이의 면모를 공개한다.

대세 아이돌 아이콘의 멤버 구준회는 지난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 2회 방송 말미에 등장해 이번 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올렸다.

휴식 때 주로 집에서만 생활하며, 시를 쓰고 그림을 그린다던 구준회는 전형적인 감성 집돌이로 알려졌다.

'이불 밖' 제작진은 느린 집돌이들의 휴가에서 구준회만의 독특한 4차원 감성 집돌이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다.

첫 번째 여행지 춘천 유닛에 합류한 집돌이 구준회는 장기하, 로꼬, 정세운 등과 함께 어울리며 자신만의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특히 구준회는 '시'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틈 날 때마다 혼자 침대에 누워 시를 쓰기도 하고, 즉석에서 느끼는 감정을 시로 쓰는 등 휴가 내내 감성 집돌이로서의 면모를 톡톡히 드러냈다.

특히 느리고 여유로운 공동 휴가를 즐기면서 구준회 마음에 쏙 드는 시를 창착해 무척 마음에 들어했다는 후문. 짧지만 강렬한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가운데, 과연 아이콘 구준회는 '이불 밖'에서 어떤 휴가를 보냈는지 그리고 왜 감성 집돌이인지 이번 주 3회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집돌이들의 공동 휴가 MBC '이불 밖은 위험해'는 오는 1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