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김경원)는 지역난방 사용자에 대한 2018년도 수요관리 효율향상 사업의 일환으로 '급탕 예열 열교환기 무상설치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무상지원 사업은 지역난방 사용자의 에너지이용효율 향상, 수요절감 및 온실가스 감축을 목표로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2000년 1월 이전 지역난방 열공급이 개시된 사용자로 Mcal당 2만4000원 지원되며, 신청은 18일부터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지원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지역난방공사 홈페이지(www.kdhc.co.kr) 고객행복마당으로 접속하거나 고객센터(1688-2488)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무상지원사업 시행을 통해 지역난방 사용자는 외기온도 변화에 따른 수요증가에도 열교환기 성능 향상으로 안정적으로 급탕을 사용할 수 있어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