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민생특별위원회 12' 출범 발대식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열린 가운데, 반려동물특위 위원장을 맡은 정병국 의원이 국회를 찾은 일부 대형견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이날 반려동물특위 구성을 기념해 일부 대형견들이 국회를 찾았으나, 입마개 미착용 등의 이유로 출입이 제한됐다.

바른미래당이 출범한 12개 민생특위는 ‘반려동물, 미세먼지, 소상공인, 도시환경, 폭력근절대책, 창업과 SOS, 채용비리, 민군상생, 재벌개혁, 청정에너지’로 구성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