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머·버벌진트·산이 등이 소속된 브랜뉴뮤직은 아티스트 산체스(사진)와 전속계약이 종료됐다고 17일 밝혔다.

브랜뉴뮤직은 산체스가 이미 개인 SNS를 통해 밝힌 바와 같이 서로 깊은 대화를 나눈 끝에 자신의 새로운 커리어를 위해 도전하고자 하는 그의 결정을 존중하고 응원해 주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브랜뉴뮤직은 또 "산체스는 키겐·한해와 그룹 ‘팬텀’으로 활동하며 회사와 시작을 함께한 소중한 아티스트였고 지난 8년간 같이 해온데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추영준 기자 yjchoo@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