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소속사 에스케이재원㈜는 "성시경(사진)이 오는 25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을 발매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싱글은 성시경이 지난해 10월 발표한 ‘나의 밤 나의 너’ 이후 약 7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다.

봄과 여름에 어울리는 성시경표 감성 발라드로 주목받고 있다.

실력파 2인조 밴드 노리플라이의 권순관이 이번 신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노리플라이뿐만 아니라 프로듀서로도 활동 중인 권순관은 데뷔 후 다양한 뮤지션들의 앨범에 참여하며 서정적인 포크와 팝, 모던 록에 기반을 둔 다양한 음악으로 리스너들은 물론, 뮤지션들의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했다.

소속사 측은 "성시경이 브랜드 콘서트 ‘축가’ 개최 하루 전날인 오는 25일 신곡으로 팬들에게 먼저 컴백 인사를 건넬 예정"이라며 "요즘 같은 계절과 날씨에 듣기 좋은 감성 발라드곡인 만큼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성시경은 오는 26일과 27일 서울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브랜드 콘서트 ‘축가’를 개최한다.

이어 다음달 2일에는 대구, 9일에는 전주에서 공연을 진행한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