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째 폭우가 내린 17일 오후 서울 한강 일대 도심이 짙은 안개로 뒤덮여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