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과 콜롬비아가 각각 핵심 미드필더를 제외시켰다.

콜롬비아는 19일 오후 9시(한국시간) 러시아 모르도비아 아레나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일본과 경기를 치른다.

콜롬비아는 오스피나, 무리요, 아리아스, 모히카, 다빈손 산체스, 카를로스 산체스, 콰드라도, 레르마, 퀸테로, 팔카오, 이지케르도가 선발로 나왔다.

콜롬비아를 대표하는 선수 하메스는 최근 부상 때문에 팀 훈련을 정상적으로 소화하지 못했다고 전해졌다.

결국 일본전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않았다.

일본은 가와시마, 쇼지. 나가토모, 사카이, 요시다, 시바사키, 하라구치, 카가와, 이누이, 하세베, 오사코가 선발 출장한다.

일본 핵심 미드필더인 혼다도 빠졌다.

한편 H조는 콜롬비아, 폴란드, 세네갈, 일본으로 편성됐다.

콜롬비아는 상대적 약체로 평가되는 일본전에서 승점 3점을 노릴 것으로 보인다.

뉴스팀 ace2@segye.com사진=러시아 월드컵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