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태호(본명 김광현)씨가 지난 17일 전북 군산에서 발생한 주점 방화 사건으로 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향년 51세. 19일 방송코미디언협회에 따르면 김씨는 행사를 위해 군산에 내려갔다가 변을 당했다.

고인의 빈소는 성남 중앙병원 귀빈실에 마련된다.

유족으로는 부인과 딸 두 명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