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4주 연속 드라마 화제성 지수 1위(굿데이터 코페레이션 기준) 등 뜨거운 화제성과 시청률을 동시에 잡으며 적수 없는 수목극 최강자임을 공고히 한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이하 김비서) 박서준-박민영의 아찔하고 은밀한 ‘장롱키스’ 예고 스틸이 공개돼 온라인을 후끈 달아오르게 하고 있다.

‘김비서’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 앞서 썸을 타던 두 사람이 뜨거운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쌍방로맨스의 시작을 알린 바 9화부터 전개될 이들의 아슬아슬하고 비밀스러운 연애에 관심이 모아진 상황. 그런 가운데, 4일 9화 방송을 앞두고 장롱 안에서 심쿵유발 스킨십을 하고 있는 영준과 미소의 모습이 선 공개돼 심장을 뒤흔든다.

무릎 포옹부터 은밀 아이컨택까지 장롱 안에서 스파크가 찌릿하고 튀는 영준과 미소의 모습이 담겨 있어 설렘을 폭발시키는 연애를 예감케 한다.

스틸 속 영준은 장롱에 걸터앉아 한 손으로 미소의 어깨를 애틋하게 감싸 안고 있다.

꼭 잡아 두겠다는 듯 품에 미소를 가두고 응시하는 영준과 그의 무릎에 앉아 조용히 눈을 맞추는 미소의 모습이 이제 막 연애를 시작한 커플의 달달함을 드러낸다.

특히 영준의 품 안에 폭 안겨 있는 미소는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어 시선을 강탈한다.

영준 역시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설렘 부스터에 시동을 건다.

무엇보다 두 사람이 자석에 이끌리듯 점점 가까워져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동시에 두 사람이 있는 곳이 좁디 좁은 장롱이라는 점이 시청자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며 과연 이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김비서’ 제작진은 “9화부터 박서준-박민영의 아찔하고 심장 떨리는 비밀 연애가 시작된다.

오늘 방송에서 박서준이 장롱 안에 들어가게 된 사연과 박서준과 박민영의 달콤한 ‘장롱키스’가 공개될 예정이다”라며 “두 사람의 로맨스를 중심으로 흥미진진한 전개가 이어지니 기대해 달라”라고 전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 9화는 4일 밤 9시 30분 tvN을 통해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