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첨단 의료기기의 복잡한 인허가 구조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19일 혁신성장을 강조하는 첫 번째 행보로 경기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열린 '의료기기산업 규제 혁신' 행사장을 찾아 의료기기의 개발과 허가, 기술평가등 비효율적 구조의 개선을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생명을 지키기 위한 새로운 도전을 지원하겠다.

여러분의 도전이 가로막히지 않도록 하겠다”며 “의료기기 산업의 낡은 관행과 제도, 불필요한 규제를 혁파하는 것이 그 시작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