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강서구에 위치한 김해국제공항에서 교통 사고가 발생했다.

해당 사고 블랙박스 영상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다.

10일 낮 12시 50분쯤 부산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청사 입구로 BMW가 고속으로 진입했다.

해당 차량은 도로변에 정차해 승객의 짐을 내려주던 택시 기사 A씨(48)를 그대로 들이 받았다.

A씨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지만 현재 의식은 없는 상태로 알려졌다.

피해자는 머리를 심하게 다치고 심정지까지 발생했던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현재 자동차 관련 커뮤니티에는 김해공항 사고 가해차량 블랙박스 영상과 피해자 앞에 세워져 있던 차량의 후방 블랙박스 영상이 퍼지고 있다.

김해공항 사고 가해 차량 블랙박스를 살펴보면 BMW 운전자 B씨(35)는 김해공항 국제선청사 진입로를 빠른 속도로 달렸다.

차량이 더욱더 속도를 내자 동승자는 "스톱, 스톱, 천천히, 천천히"라고 말하고 이후 급커브 지역에서 차량이 한 번 흔들린 뒤 피해 차량을 그대로 들이받았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전방주시 태만으로 택시와 추돌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