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0 업데이트를 실시한 '라그나로크M' (사진제공: 그라비티)그라비티는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에서 에피소드 4.0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4차 직업군 10종이 오픈되어 3차 전직 후 JOB 레벨 70을 달성할 경우 더 세분화된 직업군으로 전직할 수 있게 된다.

또한 베이스 레벨도 110까지 확장되어 캐릭터를 보다 강력하게 육성할 수 있으며, 다양한 보상을 제공하는 엔들리스 타워도 100층까지 도전 가능하다.

이와 함께 신규 지역 ‘하늘의 마법도시-유노’가 오픈되어 새로운 메인 퀘스트가 진행, 신규 필드맵과 보스 몬스터가 등장해 새로운 모험을 즐길 수 있다.

한편, 신규 카드의 추가, MVP 콘텐츠, 직업 의상 염색 시스템도 추가됐다.

그라비티 게임사업팀 이재진 팀장은 “’라그나로크M’ 4.0 업데이트에서 유저들이 오랫동안 기다린 4차 전직을 비롯해 도우미 ‘집사’도 추가됐다”며 “앞으로도 풍성한 즐길거리를 제공하는 ‘라그나로크M’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 에피소드 4.0 업데이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카페(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