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아티스트 낸시랭이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에 파격적인 드레스로 등장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낸시랭은 12일 경기 부천시 중동 부천시청 앞 광장에서 열린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했다.

그는 가슴 부분을 중심으로 절개된 란제리와 깊게 패인 네크라인의 검은색 드레스를 매치했다.

과감하고 파격적인 디자인에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낸시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레이와 함께 찍은 영상도 게재했다.

영상에서 두 사람은 "제22회 부천국제영화제 많이 사랑해주세요 앙"이라며 행사 홍보 메시지를 담았다.

한편, 낸시랭은 지난해 12월 왕진진과 깜짝 결혼 소식을 전했다.

하지만 왕진진의 사기행각과 전자발찌 착용, 사실혼, 고(故) 장자연 사건의 편지 위조 의혹 등이 불거져 논란이 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