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양미라(사진)의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23일 OSEN은 복수의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양미라가 오는 10월17일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고 했다.

양미라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예비신랑과는 2014년에 만나 올해로 4년간 교제했다"라며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자연스럽게 만났고, 알고 지내다가 사귀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프러포즈에 대해 "예비신랑이 숫기 없고 부끄러움 타는 성격"이라고 웃으며 "프러포즈는 내 생일에 친구들과 있을 때, 반지를 선물해줬다"고 설명했다.

앞서 양미라는 2015년 방송된 tvN 예능 '현장토크쇼-택시'에서 열애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양미라는 "남자친구가 있다"며 "만남이 잘 이어지면 결혼까지 갈 수도 있다.남자친구는 차승원과 젊은 최민수를 닮았다"고 언급했다.

이어 양미라는 "타 프로그램에서는 연애 초기라 남자친구가 없다고 했다"라며 "남자친구는 이해를 해주는데 내가 죄책감이 들더라. 남자친구의 주변 사람들도 만나는 것을 아는데 미안했다"라고 말했다.

지난 1997년 잠뱅이 모델 콘테스트로 연예계에 데뷔한 양미라는 햄버거 CF로 '버거소녀'에 등극 높은 인기를 얻었다.

이후 다수 영화와 드라마, 연극, 예능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했다.

뉴스팀 han62@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