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에 출연했던 화제의 인물 오영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오영주가 대기업을 퇴사하고 유튜버 데뷔설이 불거졌으나 이를 반박하는 일이 벌어졌다.

오영주의 퇴사설(說)은 27일 'TV리포트'가 "오영주가 유튜버로 변신한다"며 "현재 오영주가 근무 중인 회사에서 만류하고 있지만 오영주는 퇴사한 후 본격적인 유튜버로 활동할 계획"이라고 단독 보도해 많은 네티즌들의 시선을 받았다.

그러나 오영주는 '스타투데이'와 인터뷰에서 "당황스럽다"며 "마치 회사에 사표를 당장 낼 것처럼 기사가 나오는데, 예의도 아니고 사실이 아니다"고 'TV리포트'가 낸 기사를 정면 부인했다.

오영주는 인터뷰한 매체에 "오늘 회사에서도 여러 사람들이 '사실이냐'고 물어왔다"며 "사람 일이란 게 향후 다른 일을 하게 될 수도 있지만 지금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오영주는 '하트시그널 시즌2' 멤버로 프로그램이 방영되는 중에 털털하고 진솔한 매력으로 시청자들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는 프로그램이 종영된 후에도 화보 촬영과 라디오 출연 등 매체에 모습을 드러내며 화제의 인물로 주목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