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손가락 하트 포즈를 취하는 사진을 23일 청와대가 공개했다.

청와대가 이날 공개한 사진은 지난 20일 백두산 천지에서 촬영된 것으로, 김 위원장 부부가 우리 측 특별수행원들과 함께 손가락으로 하트 모양을 만드는 모습이 담겼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남쪽에서 유행하는 손가락 하트를 해보자"며 시범을 보인 뒤 함께 포즈를 취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앞서 21일 브리핑에서 "(특별 수행원인) 백낙천 서울대 명예교수가 남쪽 사람들이 보면 놀라워할 것이라고 했고, ‘김 위원장이 어떻게 하는 겁니까’라고 물어 알려줬더니 ‘이게 나는 모양이 안 나옵니다’라고 했다"고 전한 바 있다.

청와대는 해당 장면이 담긴 사진을 뒤늦게 발견해 이날 2장을 공개했다.

김예진 기자 yejin@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