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우진이 일반인 예비신부와 오는 10월14일 백년 가약을 맺는다.

조우진 소속사 유본컴퍼니는 25일 "조우진씨가 10월14일 결혼식을 올린다"며 "오랜 시간 동안 쌓은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 되었다"고 밝혔다.

조우진의 결혼식은 일반인인 예비 신부와 양가 가족을 배려하는 차원에서 가족과 친지, 가까운 지인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치러진다.

유본컴퍼니 관계자는 "앞으로 화목한 가정을 꾸려나갈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드린다"며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좋은 연기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조우진은 1999년 연극 ‘마지막 포옹’으로 데뷔했다.

영화 ‘내부자들’ ‘더 킹’ ‘보안관’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케이블채널 tvN 주말극 ‘미스터 션샤인’에서 역관 임관수를 연기 중이다.

뉴스팀 news@segye.com사진=유본컴퍼니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