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9일부터 서울역과 인천국제공항 1·2 터미널을 지나는 인천공항철도가 서울 마곡 신도시에 연결된다.

국토교통부는 인천공항철도 14번째 역인 마곡나루역의 공사를 완료하고 오는 29일 개통할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현재 마곡나루역은 9호선만 운영되는 역이다.

이번 공항철도 역사 개통으로 공항철도와 9호선의 환승역이 된다.

마곡나루역에서 서울역까지 19분, 인천공항 2터미널역까지 47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국토부는 마곡나루역 이용객이 개통 초기 1일 기준 1만3000여 명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 2025년에 1일 2만여 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마곡나루역 개통으로 청라·영종 등 인천 지역, 강서·마포 등 서울 서부 지역의 전철 이용 편의성이 대폭 증진될 것"이라며 "특히 계획 인구 20만 명인 마곡 신도시의 교통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어 "마곡나루역 개통과 맞물려 전철역 인근 여의도공원 2배 면적의 서울식물원이 다음 달 개장을 앞두고 있다"며 "식물원을 찾는 시민들의 발걸음도 한층 편리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